경희대 간판전형, ‘네오르네상스’ 합격자 평균등급 공개

<2019 수시·정시 백전불태>-경희대 편

대입을 준비할 때는 무엇보다 실제 자료를 가지고 꼼꼼히 비교·분석하며 철저한 전략을 짜는 것이 중요하다. 자신의 상태를 잘 안다고 하더라도 대입에 대한 정확한 정보 없이 풍문에 의지해 지원했다가는 낭패를 볼 수 있다. 특히 학생부종합전형에 지원하는 학생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것은 ‘몇 등급이 지원할 수 있느냐’는 것이다. 물론 학종에서 평가하는 비교과나 면접, 자소서 등 다양한 요소도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기 때문에 교과전형처럼 딱 잘라 말할 수는 없다. 그러나 어느 정도의 학생들이 나의 경쟁자들인지를 아는 것은 대입 지원에서 매우 중요하다. 그래야 어떤 부분을 보강하고 더 채울 것인지에 대한 구체적인 전략을 수립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처럼 교과전형이나 수능에 비해 자신의 위치를 가늠해보기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학종의 합격자 평균등급을 공개하는 대학들도 많아졌다. 경희대 역시 대학의 수시 간판전형인 ‘네오르네상스’의 2017학년도 합격자 평균등급을 공개했다. 대입 전략 설계, 등급만큼 중요한 '지표'는 무엇? 합격자 등급으로 자신의 위치를 가늠해보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 다음으로 또 체크해야 할 것이 있다. 바로 ‘경쟁률’이다. 공개된 자료보다 높은 점수를







배너



학습/코칭




유/초등


배너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