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에너지 체험차량'이 찾아갑니다…서울시, 17일부터 접수



서울시는 에너지와 환경문제에 대한 학생과 시민들의 관심을 높이고자 '찾아가는 에너지 놀이터'를 4월부터 11월까지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찾아가는 에너지 놀이터'는 특수 개조된 1t과 3.5t 교육차량을 이용해 지역 아동센터, 학교, 마을 등 시민이 원하는 장소로 찾아가 에너지 체험교육을 하는 프로그램이다.

교육차량 내부에는 태양광라디오, 태양광 커피머신과 솜사탕기계, 주스를 만드는 자전거 발전기, 전기 없이 작동하는 여과식 정수기·절수기, 은하수 체험도구 등 10여 개 교구가 구비돼 있다.

작년에는 182곳을 찾아가 3만2천601명에게 교육·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찾아가는 에너지 놀이터 프로그램은 17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으로 상반기(4∼8월) 교육 신청을 받는다. 신청은 원전하나줄이기 홈페이지(energy.seoul.go.kr)를 통해 이뤄진다.

김연지 서울시 에너지시민협력과장은 "기후변화와 환경위기가 실생활에서 어떻게 에너지와 연계되어 있는지, 어떻게 개선할 수 있는지를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많은 학생과 시민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