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초등

서울시교육청, 2018년 학교 미세먼지 종합관리 대책 발표

학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3년(2018~2020년)간 약 463억원 투자

[스쿨iTV]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미세먼지로부터 안전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2018년 학교 미세먼지 종합관리 대책(이하 ‘학교 미세먼지 종합관리 대책’)을 마련해 4월 18일(수) 발표한다. 

서울시교육청은 이번 대책을 통해 서울학교 교실 내 미세먼지 관리목표를 미세먼지 70㎍/㎥ 이하, 초미세먼지 35㎍/㎥ 이하로 설정하고 본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4가지 실행영역 8개 추진과제를 마련했다. 이를 위해 2020년까지 3년간 약 463억 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학교 미세먼지 관리 대책’의 4개 영역은 △학교 미세먼지 관리기반 구축 △미세먼지 관련 교육활동 강화 △학교 미세먼지 관리 목표 및 저감 대책 △미세먼지 예방 및 대응강화로 이루어진다.

첫째, 학교 미세먼지 관리기반 구축을 위해 전문 인력으로 구성된 학교 미세먼지 관리위원회 및 전문 지원단을 운영하고, 유관기관 및 환경전문단체 등과의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한다.

둘째, 학교 구성원(학생·교직원·학부모)을 대상으로 미세먼지 관련 위해성 및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시 행동요령 등에 대한 교육․홍보를 강화한다. 

셋째, 서울형 학교 미세먼지 관리목표를 설정하고, 이에 따른 단계적(2018~2020년) 저감을 위해 공기정화장치 확대 설치 등 약 463억 원 규모의 예산을 집중 투자한다. 2018년에는 약 109억 원, 2019년에는 약 177억 원, 2020년에는 177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넷째, 학교 미세먼지 피해 예방 및 행동요령 강화를 통해 학교 구성원은 물론 특히, 유아와 어린이 민감군 학생들에 대한 보호 관리 방안을 강화한다.

이를 위해 서울시교육청은 그동안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정책토론회, 간담회 등을 통해 시민단체, 학교현장, 보건·의료 전문가 등으로부터 의견을 수렴해 왔으며, 최근 미세먼지가 심각하게 학생들의 교육권과 교육환경을 위협함에 따라 대책 마련이 더욱 시급하다는 위기의식 아래 ‘서울시교육청 학교 미세먼지 관리 위원회의 자문을 거쳐 ‘학교 미세먼지 관리 대책’을 최종 확정했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학생들이 외부 유해환경으로 부터 건강과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체계적인 예방교육을 실시하는 등 미세먼지 대응 전략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하며, “이를 위해 유관기관 및 환경전문단체와 긴밀하게 협력하고 미세먼지로부터 학생․교직원의 건강권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