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험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매직사물놀이’… 어린이날 개막!



5월 가족의 달을 맞이해 (사)사물놀이한울림은 사물놀이와 마술의 융합으로 새로운 관심을 받고 있는 이훈 마술사와 함께 ‘매직사물놀이’ 공연을 제작해 서울 인사동의 사물놀이전용극장 ‘인사아트홀’에서 공연을 진행한다.

제작사 (사)사물놀이한울림의 김덕수 예술감독이 40년 전 ‘사물놀이’를 처음 연주한 이래로 사물놀이는 재즈, 락, 클래식, 서커스 등 다른 장르와의 융·복합 적인 공연을 통해 다양하게 발전해 왔다. 이번 ‘매직사물놀이’에서는 사물놀이가 마술과 어우러지면서 더욱 영역을 넓히게 되었다.  

김 예술감독은 “사물놀이 탄생 40주년을 맞이하는 올해를 기점으로 성장할 것을 기대한다”라며 “남사당패의 ‘얼른쇠’의 역할을 이 시대의 젊은 마술사 ‘이훈’이 맡아 기특하게 생각한다. 전통의 명맥을 이어가는 이러한 젊은이들이 있기에 우리의 것 이 진정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지는데 희망이 있고, 진정한 한류의 초석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2012년 전래동화연희극 ‘전우치’를 통해 이미 아동극에 관한 많은 관심과 애정을 가지고 있던 (사)사물놀이한울림은 1993년부터 전 세계 50여 개국에서 5000여 회가 넘는 공연을 펼쳤으며, 2017년 9월부터 인사동에 ‘사물놀이 전용극장 인사아트홀’에 자리 잡고 매주 목, 금, 토 상설공연을 통해 전통공연 예술계에 활력을 불어 넣고 있다. 

어린이와 가족을 위한 ‘매직사물놀이’ 공연은 어린이날을 맞은 어린이부터 어버이날을 앞둔 할아버지, 할머니까지 3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전통과 시대적 재미가 어우러진 온 가족이 함께하는 공연물이 될 것이다.

‘매직사물놀이’ 공연은 인터파크 에서 예매 가능하며 5월 5일(토) 오후 2시, 5시 총 2회 공연 예정이다.
 

▶에듀동아 김효정 기자 hj_kim8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