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습/코칭

서울교육청, 초·중등 교원 230여명 대상 인문·고전 아카데미 운영

인문, 고전 강의 통해 교원의 인문학적 관심 확대 및 소양 함양한다



서울교육청(교육감 권한대행 김원찬)은 오늘 5월 9일(수)부터 5월 23일(수)까지 매주 수요일 3회에 걸쳐 연세대학교 위당관에서 초·중등 교원 230여명을 대상으로 ‘인문·고전 아카데미’를 실시한다.

‘신촌 인문학, 고전을 만나다’라는 슬로건으로 실시되는 이번 교원 인문․고전 아카데미는 연세대학교 국학연구원과 공동으로 주최해 한국사회와 인문학, 동·서양의 인문·고전에 대한 전문 강의를 통해 깊이 있는 인문학의 세계를 만나 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첫 강의는 ‘한국사회의 인문학’을 주제로 ‘이야기’가 한국사회에서 어떻게 작용하고 있는지 신형기연세대 국학연구원장 교수가 풀어낸다. 이어서 두 번째 강의는 셰익스피어를 통해 서양고전을 이해하도록 ‘셰익스피어의 위대함, 사실인가 신화인가’란 주제로 이경원 연세대 문과대학장 교수가 진행한다.

마지막 강의는 ‘한자의 인문학 서사’를 주제로 박경석 연세대 국학연구원 교수가 진행하며 한자를 통해 동양의 기초 철학을 들여다보는 시간을 갖는다.

서울교육청 관계자는 “매년 실시되는 교원 인문학 아카데미에 대한 교원들의 열기가 뜨겁다. 이번에도 100여 명의 대기자가 발생하고, 청강이 가능한지 묻는 전화가 많았다.”라고 말하며, “이번 연수가 교원들의 고전·인문소양 능력을 향상시키고, 교실수업의 변화를 일으키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