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입

최근 3년 고교 진학률… 일반고 '주춤', 특목고·자사고 '방긋'

서울 지역 자사고 진학률, 월등히 높아



- 서울 지역 자사고 진학률, 월등히 높아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최근 3년간 중학교 졸업자의 고등학교 진학 현황을 분석한 결과, 일반고 진학률은 2016년 72.0%, 2017년 71.1%, 2018년 70.6%로 소폭 감소한 반면에 과학고·영재학교 포함, 외고, 국제고, 예고, 체고, 마이스터고인 특목고 진학률은 2016년 3.6%, 2017년 4.1%, 2018년 4.6%로 소폭 증가하고, 자율형 사립고 진학률은 2016년 2.7%, 2017년 3.0%, 2018년 3.0%로 소폭 증가 후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성화고 진학률은 2016년 17.5%, 2017년 18.0%, 2018년 17.9%로 소폭 증가 후 미세하게 감소했고, 자율형 공립고 진학률은 2016년 3.2%, 2017년 2.9%, 2018년 2.9%로 소폭 감소 후 유지하는 수준이었다. 

■ 2016년∼2018년 중학교 졸업자 고등학교 유형별 진학률 비교



■ 2016년∼2018년 중학교 졸업자 특목고 세부 유형별 진학 현황 비교
 

다음으로 2018년 중학교 졸업자 시도별 고등학교 진학 현황별 특징을 보면 서울은 자사고 진학률이 11.0%로 전국 평균 3.0%보다 월등히 높고, 광주 0.2%, 강원 0.4%, 충북 0.3%, 제주 0.3%는 0.5% 미만으로 매우 낮았다.

특목고 진학률은 부산이 7.8%로 가장 높았고, 뒤이어 울산 7.1%, 세종 6.1% 순이었고, 타 지역은 경기 3.7%, 광주 3.8%, 강원 3.8% 등을 기록했다.

특성화고 진학률은 충북이 26.7%로 가장 높았고, 24.6%로 전남이 뒤를 이었으며 경남 13.9%, 세종 6.0% 등은 낮은 편에 속했다.

서울 지역의 자사고 진학률이 월등히 높은 것은 2017년 4월 기준 자사고 전체 학교수 46개교 중 절반인 23개교가 서울에 소재하고 있고, 자사고 고등학교 전체 학생 수 46,304명 중 서울 소재 학생 수가 25,316명, 54.7%로 절반 이상으로 많기 때문이다.

현재 46개 자사고는 10개 전국 선발 자사고와 36개 광역 자사고로 구분되는데, 서울 지역은 하나고만 전국 선발이며 휘문고, 중동고 등 22개 고교는 광역 자사고이고, 이들 학교에는 지역 소재 중학교 학생들이 지원할 수 있다. 

하나고의 일반전형은 서울 소재 중학교이며, 하나임직원자녀전형 및 사회통합전형 중 ‘다문화가정 자녀’, ‘군인자녀’는 전국모집이다. 

경기 지역은 올해 중학교 졸업자 457,120명의 26.1%인 119,492명으로 가장 많은 가운데 절대 숫자로는 특목고 진학자 수가 4천 435명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이 3천 267명, 부산 2천 101명 순이었다. 자사고 진학자 수도 서울 8,302명 다음으로 경기도가 1천 107명으로 많았다.

특목고 세부 유형별로는 과학고 진학자 수가 서울 지역이 535명으로 가장 많았고, 경기 362명, 부산 230명 순이었고, 외국어고·국제고 진학자 수는 경기 지역이 2천 160명으로 최다를 기록했고, 서울 1,445명, 부산 767명이 뒤를 이었다.


■ 2018년 중학교 시도별 졸업자 고등학교 진학 현황



지난 6월 28일 헌법재판소는 초중등교육법 시행령 제81조 제5항 중 '전기에 선발하는 고등학교'에서 자사고를 제외한 부분에 대한 효력을 헌법소원에 대한 헌재의 종국 결정이 나올 때까지 정지한다는 결정을 내린 바 있다. 이에 따라 후기학교에 입학하려는 학생이 자사고와 일반고를 이중지원하지 못하는 법령은 헌재의 최종 판단이 나올 때까지 시행되지 못하게 돼, 후기고 전형 시 자사고와 일반고의 이중 지원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종로학원하늘교육은 이에 따라 후기고 전형 시 자사고에 지원해 불합격했을 경우 일반고 배정에 따른 불이익이 없어져 올해도 자사고 지원자는 전년도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이고, 외국어고·국제고 지원자도 헌재의 의견 취지로 보면 일반고에 이중 지원이 가능할 것으로 보여 종전 수준의 경쟁률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다만 8월에 발표되는 정부의 2022 대입 수능 개편 방향과 대입 제도의 변화에 따라 상위권 수험생의 특목고와 자사고 진학의 유불리가 나타날 것으로 보여, 후기고 진학의 향방은 9월 이후에 최종 결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올해는 중학교 3학년 학생수가 주춤하는 해이다. 2016년 중학교 졸업자 수는 593,198명, 2017년은 522,350명, 2018년은 457,120명이다.

2017년 4월 기준 중3 학생수는 45만 9천 935명, 중2 학생수는 46만 9천 168명으로 전년 대비 올해 중3 학생수 9천여 명 증가가 예상된다.

이에 따라 고교 유형별 진학 비율은 대체로 전년도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지원자 및 경쟁률 추이는 과학고·영재학교 경쟁률은 강세, 외국어고·국제고 및 자사고 경쟁률은 정체 또는 약간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나 학교별로 인기있는 특목고와 자사고의 경쟁률은 현상 유지 또는 상승까지 가능하지만 선호도가 낮은 특목고와 광역 자사고는 경쟁률이 하락하는 등 지원자 선호에 따른 양극화가 본격적으로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출처 : 학교알리미 서비스 > 공시정보 > 공개용자료실

----------------------------------------------------------------------------------------------------------
글로벌국제학교는 도서관에 비치할 책을 기부 받습니다. 초·중·고생에게 유익한 도서라면 어떤 분야든 무방합니다. 주소는 인천광역시 강화군 화도면 해안남로 2463-29(우편번호 23061)입니다. 
관련 문의: 글로벌국제학교(032-937-9360~1)
----------------------------------------------------------------------------------------------------------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