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입

경기교육청, 2019 고등학교 입학전형 기본계획 일부 변경 발표

외고, 국제고, 자사고 지원자, 평준화지역 일반고 동시 지원 가능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7월 26일 ‘2019학년도 경기도 고등학교 입학전형 기본계획’(이하 ‘고입전형 기본계획’)을 일부 변경해 발표했다.

‘고입전형 기본계획’ 변경은 헌법재판소의 헌법소원심판청구사건에 대한 효력정지가처분 일부 인용 결정(2018.6.28.)에 따라, 경기도교육청이 교육부 및 시·도교육청과 공동 협의한 사항을 반영하여 마련한 방안이다.

변경되는 2019학년도 ‘고입전형 기본계획’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외고, 국제고, 자사고(이하 외고 등) 지원자 중 희망하는 경우 평준화지역 일반고에 동시 지원할 수 있으나, 외고 등에 불합격한 경우에만 일반고에 배정받게 된다.

외고 등 지원자 중 평준화지역 일반고에 동시 지원하는 경우 학군내·구역내 1지망은 외고 등이 되며, 2지망부터 일반고 지망 순위를 작성할 수 있다.

또한, 평준화지역 일반고 배정대상자(합격자) 발표일을 2018년 12월 26일에서 2019년 1월 9일로 변경하였는데, 이는 외고 등의 합격자 명단 발표가 나온 이후 평준화지역 일반고 배정대상자 선발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외고 등 2단계 최종 합격자 발표일은 2019년 1월 4일(금) 이내이다.

평준화지역 일반고 전형 일정의 큰 틀은 유지하며, 배정 학교 발표일은 2019년 1월 30일에서 하루만 늦춘 2019년 2월 1일로 변경하여 학교 현장의 혼란을 최소화했다.

이번에 변경된 ‘고입전형 기본계획’을 바탕으로 외고 등은 학교장이,평준화지역 일반고는 교육감이 9월 7일 이내에 구체적인 ‘신입생 입학전형 기본계획’을 공고할 예정이다.

변경된 ‘고입전형 기본계획’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고등학교 입학·전학포털(http://satp.goe.go.kr)/맞춤서비스/자료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