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입

2019학년도 주요대 수시 대입 경쟁률 소신지원 뚜렷

하위권 학과에서 높은 경쟁률, 학과보다 대학 선택하는 경향 나타나



2019학년도 주요대 마감결과, 학과보다는 대학 선택 경향을 보였으며, 모집 인원 축소 및 수능 최저 충족 가능성 높아진 학생부 교과전형 경쟁률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소신지원이 뚜렷한 학생부종합전형 경쟁률과 논술전형은 대학별로 상승 및 하락 혼재했다.

지난해 논술 폐지로 경쟁률이 크게 하락했던 고려대는 올해 다시 상승세로 돌아서 8.23: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그 밖에 서울대 7.12:1, 서울시립대 17.36:1, 서강대 33.96:1, 한국외대(서울) 20.47:1, 숙명여대 13.02:1, 건국대(서울) 21.02:1 등으로 전년도에 비해 경쟁률이 상승했다. 

반면, 연세대(서울)는 19.48:1로 전년도 19.94:1에 비해 소폭 하락, 중앙대 24.47:1, 경희대(서울) 23.61:1, 성균관대 24.61:1, 이화여대 12:1, 한양대 26.59:1로 전년도에 비해 경쟁률 하락했다. 하위권 학과에서 높은 경쟁률을 나타내 학과보다는 대학을 선택하는 지원 경향을 보인 것으로 나타냈다.

▶ 2019학년도 주요대 수시 경쟁률 – 대학별



주요대, 비중이 작은 학생부 교과 전형은 경쟁률 상승

주요대의 학생부교과전형 모집 인원 감소와 영어 절대평가에 따른 수능 최저학력기준 완화로 올해 수시모집 경쟁률은 2018학년도에 비해 상승했다. 

신설된 중앙대(서울) 학교장추천전형은 11.77:1의 경쟁률을 나타냈으며, 서울시립대 학생부교과전형 15.39:1, 이화여대 고교추천전형 5.61:1, 한양대(서울) 학생부교과전형 7.56:1로 전년도에 비해 경쟁률이 상승했다. 

고려대(서울) 학교추천Ⅰ전형은 3.49:1, 숙명여대 학업우수자전형은 8.11:1로 전년도에 비해 소폭 하락했다.

▶ 2019학년도 주요대 수시 경쟁률 – 학생부교과전형



학생부 종합 전형은 상위권 대학의 중심 전형으로 경쟁률 상승
서울대 지역균형 지구과학교육과, 식품영양학과, 동양화과, 작곡은 미달

학생부 종합 전형은 고교 3년간의 학교 생활을 평가하므로, 사전에 준비가 되어있지 않으면 지원이 힘들기 때문에 경쟁률의 변화가 크지 않은 전형이다. 학생부 교과 연계 활동 실적 뿐 아니라 내신 성적의 비중도 높기 때문에 무리한 상향보다는 소신 지원 경향을 나타내기 때문이다. 

비교적 꾸준히 준비를 해온 수험생들이 지원하면서 전년도에 비해 경쟁률 상승

신설된 숙명여대 소프트웨어융합인재전형은 5.73: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고려대(서울) 일반전형 10.77:1, 서강대 학생부종합(일반형) 21.12:1, 중앙대(서울) 탐구형인재 12.21:1 등으로 경쟁률이 상승했다. 

건국대(서울) KU학교추천전형 7.41:1, 경희대(서울) 네오르네상스전형은 17.13:1, 연세대(서울) 학생부종합(활동우수형) 9.29:1로 전년도에 비해 경쟁률 하락했다.

▶ 2019학년도 주요대 수시 경쟁률 – 학생부종합전형



논술전형은 논술고사일 변경, 모집인원 및 수능 최저학력기준 변화 등 선발방법의 변화에 따라 논술전형 경쟁률은 대학별로 상승 및 하락이 혼재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능최저학력기준 및 지원 자격 완화 대학 경쟁률 상승

서울시립대의 경우 지원 자격에서 학교장 추천제가 폐지되면서 올해 지원 자격이 확대되어 경쟁률이 52.55:1로 전년도에 비해 큰 폭으로 상승했다. 

이화여대 논술전형 경쟁률은 22.75:1로 지난해에 비해 큰 폭으로 하락. 2018학년도에 비해 100명 이상 증가한 670명을 선발하는데다,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전년도에 비해 강화되면서 하락한 것으로 보인다. 

숙명여대 논술우수자전형 자연계열의 수능 최저 학력기준이 완화되면서, 올해 경쟁률이 26.3:1로 전년도에 비해 상승하였으며, 주로 자연계의 지원률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논술고사일 변경한 건국대, 논술전형으로 새로 선발하는 인하대 의예과 경쟁률 큰 폭 상승

건국대(서울)는 2018학년도 수능 전에서 올해 수능 이후로 논술 일정을 변경하면서 KU논술우수자전형의 경쟁률이 43.47:1로 전년도 34.92:1에 비해 대폭 상승. 특히 수의예과는 176.9: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인하대 논술우수자전형 경쟁률은 46.59:1로 전년도에 비해 경쟁률이 하락하였으나, 올해 논술전형으로 새로 선발하는 의예과의 경우 381.4:1의 기록적인 경쟁률을 보였다.

▶ 2019학년도 주요대 수시 경쟁률 – 논술전형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