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입

[수시 논술 FINAL 요점정리] 동국대 논술, “난이도 평이하나, 견해 묻는 문항 높은 배점”

[이재진 대학미래연구소장의 대학별 논술고사 특징] 동국대 편
 
《에듀동아는 수험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학생부종합전형 면접 시리즈에 이어 다가오는 수시 논술고사를 보다 스마트하게 준비할 수 있도록 각 대학별 논술고사의 주요한 특징을 핵심만 담아 간략하게 정리한 ‘이재진 소장의 수시 논술 FINAL 요점정리’ 연재를 시작합니다.  

이번 시리즈는 대학 사정에 밝은 이재진 대학미래연구소장이 입학처가 공개한 논술고사 관련 자료를 계열별로 종합 분석해 각 대학별 논술고사의 핵심적인 특징만 추려내 소개합니다. 대상 대학은 총 11개 대학으로 △건국대 △경희대 △동국대 △서강대 △성균관대 △연세대 △숙명여대 △중앙대 △한국외대 △한양대 △이화여대 순으로 한 주에 2편씩 연재됩니다. 

일분일초가 아쉬운 시기인 만큼 대학별 논술고사의 요점만 골라 담은 ‘수시 논술 FINAL 요점정리’를 통해 남은 시간 보다 효과적으로 논술시험에 대비하길 바랍니다.》 


 

 
인문계열 논술고사는 인문Ⅰ과 인문Ⅱ로 나누어 출제된다. 2018학년도 기준으로, 인문Ⅰ은 문과대학, 경찰사법대학, 경영대학, 인문Ⅱ는 법과대학, 사회과학대학, 사범대학 지원자가 응시하였다. 공통 3개 문항으로 이루어지며 100분 안에 답안을 작성해야 한다. 분량은 1,500자 이내로 문항 2개는 250~400자, 문항 1개는 550~700자 정도의 분량으로 작성해야 한다. 

동국대 인문계열 논술고사 난이도는 평이한 편이다. 특정 전공에 치우치지 않는 지문을 주로 교과서나 EBS 교재 내에서 선별하여 제시하기 때문에 체감 난이도는 높지 않다. 다만 6~12개에 이르는 많은 지문이 제시된다는 점은 유념해야 한다. 출제자가 요구하는 의도에 맞게 답안을 작성하는 일이 의외로 어렵게 느껴질 수도 있기 때문이다. 

최근 3년간 기출문제를 보면, 도표와 그래프를 제시하는 문제를 최소화함으로써 문제 풀이가 수월해졌다고 할 수 있다. 제시문의 양이 많은 편이므로, 신속하게 제시문을 파악하고, 논제를 숙지하여 문항요구에 따라 답을 써야 한다. 

문제는 △비교를 통한 제시문의 요약 △화제를 적용한 설명과 비판 △ 수험생의 견해나 대안을 제시하도록 하는 유형 등 3가지 종류로, 3가지 유형을 골고루 출제하고 있다. 주어진 논점을 토대로 정확히 추론하여 요구에 맞는 답을 제시할 수 있는지를 측정하는 문제의 비중이 높다. 제시문의 요약처럼 평이한 문제는 배점이 낮고 비판적 시각으로 수험생의 주장과 견해를 밝히도록 하는 문제에 배점을 높아 평가에서 변별력을 갖출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동국대 자연계열 논술고사는 수리 논술 문제와 통합형 과학 논술로 구성되어 있다. 수리 논술은 고등학교 교과과정의 수학적 개념을 바탕으로 문제를 수식으로 표현하고 이를 수학적으로 해결하는 문제, 통합형 과학탐구 논술은 고교과정의 과학(고등학교 1학년), 물리, 화학, 생명과학 과목에서 출제되었다. 

논술문제는 주로 고교과정에서 배운 과학 원리를 바탕으로 영화 속의 상황이나 일상에서 접할 수 있는 과학적 현상을 다루고 있다. 단순히 수식만을 적용하여 답을 구하는 문제를 지양하고, 과학적인 개념을 바탕으로 비판적인 사고력을 발휘하여 설명해야 하는 문제들을 출제하였다. 통합형 과학탐구 문제는 과학적인 현상에 대해 명확히 설명하는 능력과 함께 설득력 있게 논리 정연한 글을 쓰는 능력을 요구하고 있다.

과학 논술의 경우, 고등학교 교과서와 EBS교재 중 과학(고등학교 1학년), 물리Ⅰ, 화학Ⅰ, 생명과학Ⅰ 내에서만 내용을 발췌하여 제시한다. 또 하나의 특징은 수험생들이 고등학교 재학 중 선택한 과학탐구 교과가 아니라 선택하지 않은 과학 교과가 제시문으로 출제될 수 있다는 것. 그러나 크게 걱정할 부분은 아니다. 수험생들이 제시문의 내용만으로도 논제를 파악하여 주어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기 때문이다. 

동국대 2019학년도 자연계열 논술은 과거와 비교해 일부 변화가 있다. 과학 논술을 2문항에서 1문항으로 축소하고, 수리 논술 문항을 1문항에서 2문항으로 확대했다. 통합형 과학탐구 논술에서 고등학교 재학 중 배우지 않은 과학 교과가 제시문으로 출제되어도 제시문의 내용만 잘 파악한다면 풀 수 있는 수준의 문제로 구성한다는 출제 기조는 그대로 유지할 예정이다. 


▶ 이재진 대학미래연구소장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