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입

'중상위권 각축장' 건국대·동국대·홍익대·숙대, 올해 정시 지원 Tip은?

김병진 이투스 교육평가연구소장의 ‘주요 15개 대학의 2019 정시 점검사항 ④’
 
《지난 5일 수능 성적표가 수험생에게 모두 배부되면서, 2019학년도 대입도 어느덧 수시 합격자 발표와 정시모집만을 남겨놓고 있다. 한국대학교육협의회가 정한 2019학년도 대입 일정에 따르면, 대학들은 오는 14일(금)까지 수시 최초합격자 발표를 끝내야 한다. 물론 그 이후에도 수시 일정이 일부 남아있다. 수시에 최초 합격하고도 미등록한 인원에 대한 대학별 충원합격자 발표 및 등록 과정이 27일(목)까지 진행되긴 때문. 하지만 확실치 않은 추가 합격에 대입의 운명을 걸 순 없으므로, 수시 최초합격자에 포함되지 못했다면 본격적으로 올해 대학에 진학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인 ‘정시모집’에 대한 준비를 해야 한다. 

올해는 수능이 예상을 뛰어넘는 수준으로 어렵게 출제되면서 정시모집에도 변수가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이러한 수능의 변화와 자신의 성적을 고려하기 이전에 먼저 챙겨야 할 것이 있다. 바로 정시모집의 변화다. 전년도 대비 정시 전형에서 발생한 변동사항은 정시 지원을 앞둔 수험생이라면 꼭 챙겨야 할 사항이다. 보통 전년도 입시 결과를 참고해 지원 전략을 세우기 마련인데, 만약 정시 전형방법이나 모집군 등에서 변화가 생겼다면 전년도 입시 결과를 100% 신뢰하여 활용하기 어렵기 때문.

이에 김병진 이투스 교육평가연구소장의 도움을 받아 서울의 주요 15개 대학을 중심으로 꼭 살펴봐야 할 2018학년도 대비 정시 변동사항을 짚어봤다. 주요 15개 대학을 4개 군으로 나눠 월~목요일에 걸쳐 순차적으로 소개한다.》


건국대‧동국대‧홍익대‧숙명여대는 중상위권 수험생의 각축장이다. 상위권에서 중위권으로 내려올수록 비슷한 성적대의 수험생들이 더욱 많아지기 때문에 전략적 접근이 더욱 중요하다.
 


○ 건국대, 줄어든 모집인원과 달라진 모집군

건국대 정시 모집인원은 매년 줄어들어 올해는 인문‧자연계열만 934명을 모집한다. 지난해 1067명에 비해 130여명이 줄어든 것이다. 따라서 수험생들은 지난해 대비 모집인원 변화를 고려하여 입시 결과를 살펴보는 것이 필요하다.

여기에 더해 건국대는 모집군 변동사항도 있다. 작년까지 다군에서 선발하던 지리학과가 나군에서 모집하는 것으로 변경되어 인문계열 다군 선택지가 줄어들었다. 건국대는 경희대와 마찬가지로 영어‧한국사를 전형 총점에 반영하여 영어, 한국사의 중요도가 높은 편이므로 건국대 지원을 고려한다면 영어와 한국사 점수 또한 고려해야 한다.


○ 동국대, 영어 등급별 배점 줄었으나 반영비율은 20%

동국대는 올해부터 정시모집에서 학생부를 반영한다. 작년까지는 인문/자연계열 모두 수능 100%로 선발했으나 올해부터 수능 90%, 학생부 교과와 비교과를 각각 5%(출결 2.5%, 봉사 2.5%)씩 반영하여 세분화되었다.

또한 동국대는 영어를 수능 반영 비율에 포함시킨 대학으로, 그 비율도 20%로 비교적 높은 편이다. 다만, 지난해에 비해 올해는 영어 등급별 배점 차이를 줄여 실질 반영률을 낮췄다. 즉, 전년도에는 1등급 200점 만점을 기점으로 2등급 196점, 3등급 190점식으로 진행되어 1등급과 5등급의 차이가 40점이었으나, 올해는 1등급 200점, 2등급 198점, 3등급 196점식으로 진행되어 1등급과 5등급 배점 차이가 20점으로 줄어들었다. 이는 영어 영역의 실질 반영률이 하락하였다는 것을 의미한다.

 
○ 숙명여대 의류․통계학 변화, 홍익대 변화 ‘無’ 

숙명여대는 의류학, 통계학 등에서 계열별 모집을 진행하는데, 모집단위에 따라 모집인원 비율 및 반영과목과 비율 등에서 변동사항이 있다. 의류학과는 모집인원의 30%를 국/수(가)/영/과탐으로, 70%를 국/수(나)/영/탐으로 선발하며, 통계학과는 반대로 전자 70%, 후자 30%의 비율로 선발한다.

특히 통계학과는 수학 반영 비율이 40%에서 50%로 증가한 만큼 타 과목에 비해 수학 성적이 우수하다면 지원을 우선적으로 고려할 만하다. 다만 교차지원이 아닌 계열별 모집이므로 영역별 가산점은 주어지지 않는다. 

한편, 홍익대는 2018학년도 대비 눈에 띄는 변화 없이 전년도 대입전형의 틀을 유지하여 큰 혼란을 방지하였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