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습/코칭

‘19일 마감’이 최다… 삼성, 롯데, 포스코 주요 대기업 상반기 공채 서류마감 일정은?

잡코리아 조사, 2019 상반기 주요 대기업 공채 속보

 


자료: 잡코리아

 


삼성, 주요 계열사 신입사원 공채를 시작

 

삼성은 311일부터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등 주요 계열사 상반기 신입사원 공채를 시작했다.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전기, 삼성SDS 등 전자 계열사는 11일부터 채용을 진행했고, 금융 계열사 등 기타 계열사 등 역시 1~2틀 간격으로 채용을 시작할 예정이다. 11일 채용을 진행한 삼성전자 등 전자 계열사는 31917시까지 입사지원이 가능하며 모집부문은 계열사 별로 상이하다. 전자 계열사 채용전형은 지원서 접수, 직무적합성 평가, 직무적성검사, 면접, 건강검진 순으로 진행되며 SW개발 직무 등 특정 직무에 한해 역량테스트, 포트폴리오 심사 등을 진행한다. 삼성 계열사 채용 소식 등 세부사항은 삼성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포스코그룹, 4개 계열사에서 채용

 

포스코, 포스코건설, 포스코케미칼, 포스코인터내셔널 4개 계열사에서 채용을 진행하며 채용 부문은 계열사 별로 상이하다. 공통 자격요건은 기졸업 또는 198월 이전 졸업예정자, 최종학겨 평균 성적 100점 만점 환산 70점 이상(학점 기준 누계 평점 4.5점 만점 3.0이상) 등이다. 채용 심사절차는 서류접수, 인적성검사-PAT(421일 예정), 1차면접-직무역량평가, 2차면접-가치적합성평가 순으로 진행되며 6월 중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입사지원은 322일까지 포스코 채용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접수 마감시간은 계열사 별로 상이하다. 한편 포스코인터내셔널에서는 국내외영업/경영지원 부문 전역장교 채용을 함께 진행 중이다.

 

 

한국조폐공사, 채용형 인턴 50명 모집

 

한국조폐공사는 일반전형(행정사무, 기계전자기술 등), 전문전형(전임연구-화공, 디자인 등), 고졸전형(기계전자기술, 화공기술)에서 총 50명의 신입사원(채용형인턴)을 모집할 계획이다. 채용전형을 거쳐 최종 합격한 신입사원들은 채용형인턴으로 근무하게 되며, 기간 종료 후 교육훈련 및 근무평가 등을 통해 정규직으로 임용된다. 지원자격은 한국조폐공사 인사관리 규정 제10조의 결격 사유가 없는 자, 임용(2019. 5. 22 예정) 즉시 전일 근무가 가능한 자다. 입사지원은 31212시부터 1917시까지 한국조폐공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롯데그룹, 채용정보 제공하는 잡카페서울부산에서 운영

 

식품 부문, 관광 부문, 서비스 부문 등 7개 구분 총 40개사에서 신입사원 채용을 진행한다. 공통 응시 자격은 지원하는 회사 및 직무에 대한 열정과 역량을 보유한 자, 20197월 입사 가능자(재학생일 경우, 20198월까지 졸업 가능자), 병역필 또는 군면제자(20196월 전역예정자 포함), 해외여행 및 건강상 결격 사유가 없는 자다. 전형 방법은 서류전형, L-TAB 전형, 면접 전형, 건강 검진, 입문 교육 순으로 진행된다. 입사지원은 31410시부터 32718시까지 14일간 롯데 채용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롯데그룹은 318(서울)22(부산) 2일 간 채용정보를 제공하는 잡카페(Job-Cafe)를 진행한다. 잡카페 사전 접수는 롯데 채용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1차는 31417시까지, 2차는 32017시까지 접수하면 된다.



한편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동문기반 취업고민 서비스 '선배에게 질문하기', 취업전문가와 함께 하는 취업방송 '잡코리아TV' 등 구직자에게 꼭 필요한 다양한 취업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해당 서비스는 잡코리아앱과 잡코리아 PC웹사이트 내 ‘신입공채 페이지에서 이용할 수 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