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험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전국 20개 도서관과 ‘이야기가 있는 코딩’ 시범사업 실시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은 5월부터 10월까지 전국 20개 공공도서관과 함께 ‘이야기가 있는 코딩’ 시범사업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올해부터 초등학교 5, 6학년을 대상으로 코딩교육이 의무화됨에 따라 마련된 이번 시범사업은 전국 20개 공공도서관이 각 15명 내외의 초등학교 3, 4학년을 모집해 코딩 관련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그림책을 읽고 이를 활용한 코딩 수업을 진행해 어린이들의 독서에 대한 관심 유발은 물론 컴퓨팅 사고력 신장 및 논리력·창의력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은 운영 도서관에 주강사 및 보조강사, 교육 커리큘럼 및 콘텐츠, 교재, 공작재료, 홍보물 등을 제공한다. 또한 그림책 연계 코딩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관련 콘텐츠를 향후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홈페이지에 배포할 예정이다.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관계자는 “올해 사업 결과를 평가해 내년부터 점차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에듀동아 최유란 기자 cyr@donga.com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