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입

부산대, 2019 취업·창업 박람회 내달 3, 4일 개최… 공공기관·대기업 등 80여 개사 참여

부산대학교가 구직·창업을 희망하는 학생들과 우수 인재를 유치하려는 기업·공공기관 간 만남의 장을 제공하고자 ‘2019 부산대학교 취업·창업 한마당 박람회93일과 4일 이틀간 교내 넉넉한터 야외광장에서 대규모로 개최한다29일 밝혔다.

 

이번 한마당 박람회는 부산대와 고용노동부, 외교부·지구청년, 부산경영자총협회, 재외동포재단 등이 함께 개최하며, 공공기관·대기업·중견기업·창업기업 등 80여 개 기관이 참여해 취업·창업에 관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된다.

 

우선 대기업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들을 위해 대기업 섹션을 신설했다.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주관하는 ‘2019년 지역인재 채용설명회와도 연계 추진한다.

 

또 국민건강보험공단·영화진흥위원회·한국자산관리공사 등 20개 주요 공공기관들과 포스코·롯데그룹·동원그룹 등 27개 대기업, 넥센·대선주조·메가마트 등 15개 중견기업이 참여해 기관별 주요업무와 입사 노하우 등 생생한 채용 정보를 제공한다.

공공기관과 기업체 외에도 외교부·지구청년, 재외동포재단에서 워킹홀리데이·국제기구 인턴·한상기업 청년채용 등 해외취업에 대한 생생한 정보를 제공하고, 고용노동부(부산동부고용복지센터부산경영자총협회에서 청년취업 지원사업 및 노동부 청년고용정책에 대해 자세히 안내할 예정이다.

 

부산대 창업지원단은 93일 창업홍보관을 운영해 학생 및 일반인들의 창업에 대한 관심을 고취시킬 계획이다. 창업홍보관에서는 부산대가 주관하는 창업지원사업(초기창업패키지·예비창업패키지·창업보육센터) 창업기업들의 시제품 전시 및 시연, 제품 시장 반응 조사, 원스톱 창업상담 등이 이뤄진다.

 

이밖에 부대행사로는 이미지 클리닉과 스트레스 극복 클리닉, Standing Cafe, 스탬프 투어 등 풍성한 볼거리와 먹거리가 제공된다.

 

이근모 부산대 학생처장은 이번 행사는 구직 및 창업을 희망하는 학생들과 우수 인재를 유치하려는 기업·공공기관 등 모두에게 유익한 자리가 될 것이라며 대학이 마련한 이러한 취·창업 관련 행사와 노력을 통해서나마 극심한 취업난으로 힘겨워 하는 우리 학생들과 청년들이 씩씩하게 청년실업을 극복하는 데 용기와 힘을 보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