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이재정 교육감, 역사교육대회에서 '참된 역사교육' 강조

교육은 옳고 그름의 판단력을 길러주는 것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20일 오후 3시 경기도교육연구원 대강당에서 열린 ‘2017 경기도 역사교육대회’에 참석해 참된 역사교육을 강조했다.

이번 역사교육대회는 ‘참된 역사교육으로 미래교육을 열자’라는 주제로 미래지향적인 역사교육의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경기도 초·중·고교 역사 담당 교사 300여 명이 참석했다.

이재정 교육감은 이 자리에서 “이번 탄핵은 국정 역사교과서에 대한 탄핵”이라며, “교육은 옳고 그른 것, 정의와 불의, 선과 악을 판단하는 판단력을 길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서, “역사교육을 어떻게 할지, 역사교육을 바로잡는 선생님들의 지혜가 모아지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역사교육대회에서는 ‘역사교육의 방향과 과제’에 대한 주제 강연, ‘역사교과서의 활용 어떻게 할 것인가?’및 ‘역사 토론, 일 년에 백 번 하기’에 대한 실천사례 발표, 자유발언 공감토론 등이 이어졌다.

역사교육연구소 김육훈 소장은 발제에서 바람직한 역사수업의 키워드로 토론, 다양ㆍ다양성, 사고ㆍ사고력, 비판ㆍ비판적, 상생과 상극, 관점 등을 소개했다.

한편, 이번 역사교육대회를 주최한 경기도역사교육위원회 정용택 위원장은 “참된 역사교육을 위해 고민하는 자리를 마련했다”면서, “우리가 해야 할 일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아이들이 바라는 역사교육을 위해 역사교육위회가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장준덕 hyun@schooli.kr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