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입

인문사회·예술체육 장학생 1940명에 244억원 지원

-2020년도 우수학생 국가장학사업 지원계획 발표
-4월 13일까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서 신청 가능

기사 이미지
2020년도 우수학생 국가장학금 주요 내용./ 교육부 제공
정부가 올해 인문사회, 예술체육 계열 장학생 1900여 명을 선발한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2020년도 우수학생 국가장학사업 지원계획’을 17일 발표했다.

우수학생 국가장학금은 국내 4년제 대학 인문사회, 예술체육 계열 우수학생을 지원하는 장학금 지원 사업이다. 사업 참여대학의 자체 기준에 따라 뽑힌 장학생에게 졸업할 때까지 등록금과 생활비를 지급한다. 올해는 1940명의 학생에게 244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장학생 선발 규모는 작년(640명)보다 3배가량 늘었고 지원 금액도 전년 대비 92억원 증가했다.

장학금 유형은 인문100년장학금과 예술체육비전장학금으로 나뉜다. 인문100년장학금은 인문사회계열 학과(부)에 재학 중인 1, 3학년을 대상으로 한다. 1학년 600명, 3학년 900명 등 총 1500명을 뽑는다. 예술체육비전장학금은 예술체육계열 학과(부)에 다니는 1학년 176명, 3학년 264명 등 440명에게 지급된다. 이들은 수준에 따라 등록금과 생활비를 모두 받거나 등록금만 지원받게 된다.

지원을 원하는 학생은 다음 달 13일까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대학의 참가 신청은 15일까지 한국장학재단 대학 관리자 학자금지원시스템에서 이뤄진다. 교육부 대학재정장학과 관계자는 “학생들이 신청을 하면 이 리스트를 각 대학에 보낸다”며 “대학에서는 학생들의 학업 성적과 역량, 경제적 수준을 파악해 사업에 참여할지를 결정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