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기관

경기도교육청, "학생자살예방, 생명 존엄성 긴급대책" 마련

자살예방 교직원 연수, 학부모 교육, 상담 연수 등 교육 시스템 강화

  
▲ 경기도 교육청 전경
[뉴스에듀]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17일 오후 이재정 교육감 주재로 학생자살예방을 위한 긴급대책 회의를 진행했다. 

이는 최근 발생한 학생자살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더 이상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 대책 수립 및 실천과제들을 논의했다. 

경기도교육청은 생명의 존엄성 등에 대한 인식개선을 강조하고, 생명존중교육, 학생상담 등을 학기 초에 집중적으로 실시하기로 했다. 

아울러 또래를 돕기 위한 학생 교육, 자살예방 교직원 연수, 학부모 교육, 상담 연수 등 교육 시스템을 강화한다. 

가정불화, 성적비관 등으로 자살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학부모지윈센터와 협력해 학부모교육을 강화하고 지역기관과 연계한 지원체계를 확대한다. 

학생자살 징후를 먼저 인식하는 친구들을 위해 또래 게이트키퍼교육을 확대·운영하여 자살 고위험군 학생들을 조기에 발견하고 전문가에게 연계할 수 있는 사회 안전망을 넓히도록 했다.

학교 현장에서 위기 학생을 도울 교사들을 위해 다양한 연수 및 학교 관리자에 대한 교육도 강화한다. 

특히, 학기초 교사들의 학생 파악 및 관계의 친밀도를 높일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새 학년 새 학기를 준비하는 시기에 맞춰 교사연수를 진행하기로 했다. 

그리고 학생 정서·행동특성검사와 연계해 담임교사가 학생들의 심리상태를 체크할 수 있는 자료를 개발·적용한다. 

이밖에 경기도교육청은 경기도교육연구원과 연계해 학생자살예방 연구를 체계적으로 진행해 예방대책을 수립·적용하고, 25개 교육지원청 Wee센터에서 위촉한 정신과 전문의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위기학생의 심리치료가 적기에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다. 

이재정 교육감은 이 자리에서 “학생 자살 시기와 원인이 복합적이어서 사회와 가정이 함께 노력해야한다”며 “단 한명의 아이도 포기하지 않는 책임교육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이번 대책회의에는 이재정 교육감을 비롯하여 제1, 2부교육감, 실국장, 관련 부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본 기사는 <뉴스에듀> 출처와 함께 교육목적으로 전재·복사·배포를 허용합니다.(단, 사진물 제외)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aha080@gmail.com >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