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기관

서울시교육청, 10-16일 세월호 3주기 추모행사 마련

  
 

[뉴스에듀] 서울시교육청은 세월호 3주기와 국민 안전의 날을 맞아 오는 10일부터 16일까지를 자체 추모기간으로 정해 다양한 추모행사를 연다고 9일 밝혔다.


추모기간에 교육청 전 직원은 노란 리본 배지를 착용하고 추모 묵념을 할 예정이다.


관내 기관과 학교에서도 자체 실정에 맞게 학생 중심의 추모행사를 마련한다.


시교육청은 추모기간에 4·16 추모 특강, 세월호 추모지 방문, 학생 안전체험 교육, 안전 관련 전문가 세미나 등 다양한 행사를 연다.


10일은 오후 3시 시교육청 11층 강당에서 교육청 직원을 대상으로 4·16 세월호 추모 특강을 진행한다.


세월호 유족을 대변해 변호 활동을 했던 박주민 국회의원이 '세월호 3주기 우리가 기억하고 만들어 가야할 미래'라는 주제로 강의를 진행한다.


13일에는 조희연 서울교육감 이하 간부공무원 10여명이 세월호 추모지인 목포신항을 방문해 분향소에서 분향한다.


14일에는 서울방이초등학교에서 '학교안전 7대 영역'에 따른 체험형 안전교육이 진행된다.


조희연 교육감은 "시교육청 전 직원은 세월호 참사를 잊지 않고 있으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서울 학생들의 안전하고 신뢰받는 안심교육을 위해 다양한 교육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