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교육 특화도시 세종, 미래형 학교 만든다

행복도시 착공 10주년 기념…고등학교 설계 공모전·전시회 개최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내 미래 학교시설에 대한 설계공모전’을 실시하며 관련 전시회를 오는 5월 19일부터 6월 3일까지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내 미래 학교시설에 대한 설계공모전 포스터.(제공=행복청)
행정중심복합도시 내 미래 학교시설에 대한 설계공모전 포스터.(제공=행복청)
이번 공모전은 행복청,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 한국건축설계학회와 공동 추진하는 것으로 행복도시 착공 10주년을 기념해 도시 내 교육시설 및 교육환경을 개선해 도시 가치를 높이고 성공적인 도시건설 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했다.

공모전 주제는 ‘미래를 여는 배움 공간’이다. 설계 대상은 행복도시 산울리(6-3생활권)에 2021년 개교 예정인 전국 최초 통합형 고등학교 부지다.

공모전을 통해 행복도시의 미래형 학교로서 다양한 분야의 이동 수업과 시설 공유를 고려하는 등 단위 학교 교육과정의 제약을 극복한 새로운 유형의 학교 모델이 제시될 것으로 보인다.

접수는 참가 등록 및 작품 접수 등 두 차례에 걸쳐 받는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건축설계학회 누리집(www.adik2016.or.kr)을 참고하면 된다.

당선작은 심사를 거쳐 대상(교육부장관), 최우수상(행복청장) 등 시상과 함께 정부세종컨벤션센터 홍보동에 전시할 계획이다.

또한 5월 초 어린이를 도시건설 과정에 참여시켜 주인의식을 높이고자 개최하는 ‘행복도시 미래 그리기 대회’ 입상 작품도 함께 전시한다.

아울러 이번 전시회에서는 학회 회원 및 초청 작가의 ‘대한민국 미래학교 모델’에 대한 작품 20여 점 등도 공모 작품과 함께 전시돼 향후 행복도시에 조성될 친환경적인 교육환경 조성과 함께 새로운 학교 모델 창출 등 행복도시를 교육 특화도시로 한 단계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전시 기간 중 대한민국 교육시설의 역사와 건축적 현주소를 탐색하기 위한 세미나를 개최해 친환경 학교 건축 및 행복도시 학교시설 특화 내용 등도 공유할 계획이다.

이충재 행복청장은 “앞으로 기존 도시에는 없었던 교육 환경을 행복도시 내에 조성하도록 교육 특화 부분을 최우선으로 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도시계획국 도시정책과 044-200-3130

2017.04.12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