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기관

경기도 콜센터 감정노동자, ‘숲 치유’

숲활력 충전소 체험, 아로마 체험 등 심리적 안정위한 각종 프로그램 진행

    ▲ 경기도 콜센터 감정노동자, 도 잣향기푸른숲에서 ‘숲 치유’


[뉴스에듀] 경기도가 감정노동으로 인해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도 콜센터 직원들의 지친 심신을 달래기 위한 시간을 마련했다.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는 12일 오전 10시부터 가평 소재 경기도 잣향기푸른숲에서 경기도 콜센터 감정노동자 31명을 대상으로 ‘산림 치유 프로그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도내 콜센터 감정노동자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숲 체험 활동을 통해 전화응대 시 겪는 정신적인 스트레스 극복과 심리적 안정을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참가자들은 ▲너 그거 아니(숲체조), ▲숲활력 충전소 체험(숲길 걷기 및 힐링호흡, 접시돌리기, 요가, 식생 및 기후 등 숲치유인자 체험), ▲향기요법(내게 필요한 향기 찾기), ▲명상(바디스캔) 등의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특히, ‘숲활력 충전소 체험’에서는 항균물질인 피톤치드를 다량으로 방출하는 잣나무 숲을 걸으며 체험 활동을 할 수 있게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도 산림환경연구소는 오는 19일에도 경기도 콜센터 감정노동자 32명을 대상으로 2차 프로그램을 실시할 계획이다.


향후에는 시군에서 근무 중인 콜센터 직원은 물론, 언제나 민원실 직원으로까지 대상을 확대해 진행할 예정이며 정기적으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