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기관

인천북부교육청, 초등 특수교육대상학생 학부모 상담


[뉴스에듀] 인천북부교육지원청(교육장 전광용)은 4월 10일부터 28일까지 초등 입학 특수교육대상학생 학부모 개별상담을 지원한다.


이 사업은 장애학생 가족들이 초등학교 입학 초기에 경험하는 어려움을 이해하고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올해 초등 1학년에 입학한 장애학생의 학부모를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요청한 시간과 장소에 맞추어 학교상담 전문가가 찾아가는 형태로 실시된다.


이 사업 운영을 위해 학교 현장의 학생 및 학부모 대상의 상담 자격과 경력을 갖춘 학교상담 전문가를 위촉하였고, 총 20여 명의 학부모가 개별상담을 신청하였다. 상담은 1회 1시간을 기본으로 이루어지며, 추가 후속 상담을 희망하는 학부모는 재신청할 수 있도록 하였다.


10일(월)에 상담을 실시한 학부형은 “학교 선생님들이 모두 친절하시긴 하지만 속 마음을 솔직하게 다 말하지는 못한다. 상담 전문가가 얘기를 잘 이끌어 줘서 하고 싶었던 말들을 쉽게 꺼낼 수 있었다. 이 이후에도 학부모 심리 지원을 위한 이런 상담이 계속 이어졌으면 좋겠다.”는 소감과 의견을 남겼다.


인천북부교육지원청 전광용 교육장은 “특수교육대상학생이 초등 1학년 생활을 순조롭게 시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학부모가 체감하는 실질적인 어려움이 무엇인지 이해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학부모 개별상담 외에도 더욱 심화된 형태의 초등 입학적응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