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기관

서울시교육청, 초·중등 교원 ‘독서동아리’ 워크숍 실시


[뉴스에듀]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4월 24일(월)~27일(목) 오후 3시 중구 정동에 위치한 북카페 산다미아노(프란치스코 교육회관 1층)에서 초·중등 독서동아리 지도 교원 200명을 대상으로 ‘독서동아리, 이젠 함께 읽기다’ 워크숍을 진행한다. 


이번 워크숍은 자율적인 단위학교의 독서·토론 및 독서·인문 체험교육 활성화를 통하여 내실 있는 교사 독서교육연구회, 학생 독서동아리 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하였다.

 

서울시교육청은 학교에서 다양한 독서·토론 동아리가 운영될 수 있도록 추진할 결과, 2016년에는 초등 2,184개, 중등 4,525개의 동아리가 운영되었다. 2017년에도 교당 3개 이상의 독서·토론 동아리가 운영될 예정이다. 이러한 양적 증가에서 더 나아가 내실 있고 다양한 프로그램의 독서·토론 동아리가 운영될 수 있도록 중점 지원할 예정이다.


이를 위하여 전문가 특강 및 사례 나눔, 독서·인문 탐방 중심 워크숍 등을 실시하며, 수업시간 독서교육, 도서 활용 교과 융합수업, 독서지도 방법 연구를 위한 질적 성장 등 폭 넓은 지원을 할 계획이다. 


4월 24일부터 시작되는 워크숍은 ‘함께 성장하다, 독서·토론 동아리’라는 주제로 백화현(독서운동가)의 특강 및 독서토론 활동과 문화와 예술의 거리 ‘성북동’ 과 ‘서촌’ 탐방이 이루어진다. 워크숍 참석자들은 우리 생활 곳곳에 살아 숨 쉬는 인문학을 느끼고, 학생·교사 모두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동아리 운영방향을 모색할 예정이다.


본 기사는 <뉴스에듀> 출처와 함께 교육목적으로 전재·복사·배포를 허용합니다.(단, 사진물 제외)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aha080@gmail.com >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