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다가오는 공기업·공공기관 채용은 어떻게 될까?

국방과학연구소, 한국전력공사, 한국철도공사, 한국원자력연구원 등 채용정보

    ▲ 고양시 ‘제7회 청년드림 job 콘서트’ 일자리박람회 개최 모습 [사진 제공=고양시청]


문재인 대통령이 제1의 국정과제로 공공분야 일자리 확대를 내세우고, 취임 후 사흘 만에 인천공항공사가 비정규직 근로자 1만명을 정규직 전환하는 등 빠른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특히 공공부문 일자리 81만개 창출 공약에 대한 기대감으로 취준생들의 이목이 공기업·공공분야 채용으로 더욱 집중되고 있어,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다가오는 공기업 및 공공기관 채용정보 4가지를 모아봤다.

국방과학연구소, 상반기 채용 5월 진행 중
올해 총 122명 규모의 채용 계획을 갖고 있는 국방과학연구소는 5월 10일부터 상반기 채용 지원접수를 시작했다. 지원서 접수는 5월 24일까지며, 전기/전자, 기계/항공, 전산/컴퓨터, 산업공학, 화학 등의 분야에 연구직과 기술직, 관리직, 행정직 등을 모집한다.

연구직은 석사/박사의 학위와 정규직/전문계약직으로 구분해 선발한다. 응시연령의 제한은 없으며, 응시 분야별로 해당 학위 취득자 및 올해 취득예정자면 지원이 가능하다. 또한 공인영어성적은 필히 제출해야 한다. 전형은 서류전형, 인/적성검사, 면접전형(1, 2차)로 이루어진다. 한편, 국방과학연구소의 초임은 대졸기준 4,100만원 수준이다. 응시는 사람인의 국방과학연구소 채용 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한국전력공사, 한국철도공사 등은 고졸 채용 많은 기업
한국전력공사는 3월 채용에 이어 6월과 9월 두 차례의 채용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올해 채용인원은 공공기관 중 최대 규모로, 고졸 직원 255명을 포함해 전일제 신입 총 1,200명 이상을 채용할 계획이다. NCS기반 채용으로 서류전형, 직무능력검사, 인성검사, 직무면접, 경영진면접 등을 거친다. 근무지가 전국에 분포되어 있고, 채용 규모가 크기 때문에 취준생들이 주목할 만 하다. 한국전력공사의 초임은 3,086만원 수준이다.

올해 고졸 사원 218명의 채용을 예정하고 있는 한국철도공사는 오는 7월에 하반기 채용을 실시할 계획이다. NCS기반으로 핵심직무역량 평가, 역량면접 등을 실시한다. 한편, 한국철도공사의 고졸 초임은 2,800만원 수준이다. 

한국철도공사와 한국전력공사의 경우는 고졸 채용 규모가 커 해당되는 구직자는 눈 여겨 볼 필요가 있다. 이 외에 한전KPS, 한국가스기술공사, 한국자산관리공사, 신용보증기금 등이 2~3분기에 고졸 사원 채용을 진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원자력연구원, IBK기업은행 등 초임 높은 기업 채용 하반기에 포진
올해 채용 계획이 있는 공공기관 중 초임이 4,894만원 수준으로 가장 높은 한국원자력연구원은 4월 채용에 이어 9월 채용 계획을 가지고 있다. IBK기업은행 역시 초임이 4,400만원 수준으로 높은 연봉 수준의 공공기관이다.

특히, IBK기업은행은 올해 채용 인원을 지난 해 보다 두 배 이상 늘려 457명을 채용할 예정이며, 하반기에는 9월에 공채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이 밖에도 초임이 4천만원 이상인 한국과학기술연구원(7~8월), 한국산업은행(9월), 한국예탁결제원(9월), 한국수출입은행(9월), 정보통신정책연구원(11~12월) 등이 하반기 채용을 계획하고 있다.
 

  
▲ <2018 수시 백전불태> 출간 https://goo.gl/7JtUvY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