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기관

경기교육감, "대학체제 바뀌어야 학교교육 정상화될 것"

23일, 시흥지역 학교장 협의회에서 수능 자격고사 도입 강조

    ▲ 이재정 경기교육감, 23일 '현장교육 협의회 시즌2' 참석 [사진 출처=경기교육청]


이재정 경기교육감은 6월 23일 오후 시흥 비즈니스센터에서 열린 ‘현장교육 협의회 시즌2'에 참석해 시흥지역 학교장들과 소통하면서 수능 자격고사 도입과 대학체제 개편을 강조했다.

이 교육감은 이 자리에서 “대학체제가 바뀌어야 학교 교육이 정상화 된다.”면서, “수능시험 자격고사는 대학의 입시체제를 바꾸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사교육비 절감과 관련해 “고교 절대평가, 수능 자격고사, 외고자사고 폐지를 통해 사교육비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이라며, “우리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며 상상력과 잠재력을 기를 수 있도록 학생중심의 교육을 펼쳐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협의회에는 시흥지역 초등학교장 40여명이 참석해 학교자율경영체제, 학생주도 예술 활동, 학교 교육 현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