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등

학생선수 최저 학력제 운영…학습권 보장


학생선수들의 학습권을 보장하기 위한 방편으로 최저 학력제가 운영된다.

10일 전라북도교육청은 초등4학년 이상~고3학년 학생선수를 대상으로 최저학력 기준을 설정하고 미도달 학생선수에 대해선 기초학력 보장 프로그램 참여를 의무화하는 최저 학력제가 도입된다고 밝혔다.

최저학력 기준은 해당과목의 학력 평균을 초등학생은 50%, 중학생은 40%, 고등학생은 30%에 도달해야 한다. 적용과목은 초중학생은 5과목(국,영,수,사,과), 고등학생은 3개 과목(국,영,수)이다. 적용시험은 이론시험과 수행평가가 포함된 매 학기말 고사다.

이에 따라 최저 학력 기준에 미달한 학생선수는 기초학력 보장 프로그램을 의무적으로 이수해야 한다. 중학생(5개 교과)은 교과별로 12시간씩, 고등학생(3개 교과)은 20시간씩 운영하며 총60시간 이상을 의무적으로 이수해야 한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