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국내 여행 부흥 프로젝트, '관광두레 청년 서포터즈' 3기 모집!

문체부,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주최, 8월 21(월)까지 모집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문화관광연구원(원장 김정만)이 이달 21일(월)까지 ‘관광두레 청년 서포터즈 3기’를 모집한다.

관광두레는 지역 주민이 직접 숙박, 식음, 기념품, 체험, 여행 기획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 고유의 특색을 지닌 관광사업체를 창업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정부가 사업체의 발굴에서부터 사업화 계획, 창업과 경영 개선까지 현장에서 밀착 지원하는 정책 사업이다.

2015년, 2016년에 운영된 서포터즈 1, 2기는 각각 약 4개월의 활동 기간 동안 38개의 관광두레 지역을 방문해 UCC, 카드뉴스, 상품 개발·개선 아이디어 제안 등 총 186건의 온·오프라인 콘텐츠를 제작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팀별 또는 개인별 SNS와 관광두레 공식 온라인 채널을 통해 누리꾼들과 활발하게 소통했다.

이번에 운영되는 ‘2017 관광두레 청년 서포터즈 3기’는 주민사업체의 창업 준비와 경영 개선 과정 속으로 더욱 깊숙이 걸어 들어가 주민에게 꼭 필요한 것들을 함께 준비하고 해결해 나가는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국내 주요 대학 관광·문화예술·디자인 관련 학과 중심의 대학생과 멘토 교수로 이루어진 산학협력형 서포터즈 팀을 선발하며, 각 학과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주민사업체의 여행상품 개발·개선 등 주민과의 협업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신청 시 선택 가능한 팀 미션 유형은 △주민사업체 여행상품 개발·개선 아이디어 및 홍보·마케팅 전략 수립 △주민사업체 상품·브랜드 디자인 제안 △사진, 글, 영상, SNS 포스팅 등의 지역 주민사업체 홍보 콘텐츠 개발 등 총 3가지다. 서포터즈는 최소 1회 이상의 지역 방문을 통해 팀 미션을 수행하며, 멘토 교수는 활동 기간 동안 밀착 지도를 통해 주민사업체의 사업 아이템을 진단하고 문제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데 도움을 준다.

‘2017 관광두레 청년 서포터즈 3기’ 신청은 관광두레 공식 블로그에서 지원서를 내려 받아 운영사무국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최종 선정된 서포터즈에게는 원활한 활동을 위한 다양한 혜택과 보상이 주어지는데, 팀 미션 수행을 위한 관광두레 지역 여행비는 1인 최대 25만원까지 지급하며, 멘토 교수의 팀 미션 지도 사례비는 1인 100만원을 지원한다. 팀별 회의비와 발대식 및 수료식 등 행사 개최 시 지방 참가자 교통비도 제공한다.

또한 활동 종료 후에는 우수한 성과를 보인 3개 팀에게 총 350만원의 상금을 지급한다. 또한 활동을 마친 서포터즈 전원에게 문화체육관광부의 활동인증서를 수여하고, 우수 활동자를 대상으로 취업추천서도 전달할 계획이다. 서포터즈 3기는 29일(화)~30일(수) 열릴 발대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에듀진 기사 원문: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6881


  
▲ <나침반36.5도> 정기구독 http://goo.gl/bdBmXf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