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초등

유튜브 키즈, 큰 화면으로 본다…스마트TV용 앱 출시



구글 유튜브는 아동용 콘텐츠 서비스인 '유튜브 키즈'의 스마트TV (응용프로그램)을 내놨다고 7일 밝혔다.

 

이 앱은 2013년부터 올해 사이에 생산된 삼성 스마트TV와 20152017년도 LG 스마트TV 모델에서 내려받아 쓸 수 있다.

 

2015년 2월 출시된 유튜브 키즈는 현재 한국·미국·멕시코 등 35개국에서 서비스되고 있으며매주 글로벌 이용자가 1100만 명에 달한다.

 

유튜브 키즈로 장난감 리뷰영유아 예능동요 등을 선보이는 한국인 인기 크리에이터(1인 방송인)가 많고, EBS와 내셔널지오그래픽 등 국내외 방송사도 콘텐츠를 내보내고 있다.

 

유튜브 관계자는 "더 커진 TV 화면 속에서 한글과 영어로 된 다양한 교육·오락 동영상을 볼 수 있다부모와 아이가 거실에서 함께 즐기는 가족 플랫폼(기반 서비스)으로 키워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튜브 키즈는 U+TV와 스카이라이프에 쓰이는 '안드로이드TV' 셋톱박스용 앱도 출시한 바 있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