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등

충북도교육청, 21~23일 진로직업체험박람회 열어

학생, 학부모 약 7천여 명 대상으로 진로 축제



충청북도교육청이 21일 오후 2시 개막식을 갖고 23일까지 충북진로교육원에서 ‘2017. 충북 진로직업 체험박람회’를 개최했다.

이 박람회는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다양한 직업 체험과 진로 탐색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충청북도교육청, 충청북도진로교육원, (사)꿈디자인이 공동 주최했다.

박람회는 ▲진로축제 ▲창업동아리축제 ▲방송·문화예술·ICT 의 3분야로 진행됐다.

진로축제 분야는 항공우주, 농업생명, 디자인 마을 등 진로교육원 내부 각 실의 체험마을 프로그램과 진로 코칭 상담 등을 제공했다.

또 강당에서는 미래 직업인과의 토크, 등용문 학과 멘토링, 입학사정관과의 진로진학상담, 끼 마당 학생공연 등, 자기주도적 진로설계 능력을 향상시키고 학생들의 끼를 발산시킬 수 있는 장을 마련했다.

창업동아리 축제분야는 도내 특성화고 23개교와 마이스터고 3개교의 학교 및 학과에 대한 홍보를 실시하고 각 학교의 창업동아리·학교기업 89팀이 참여해 작품 전시와 판매, 체험 코너 등 총 55개의 부스를 운영했다.

이곳에서는 학생, 학부모들에게 고등학교 진학을 위한 정보를 제공하고 직업교육에 대한 이해를 도와줬다.

방송·문화예술·ICT 체험장은 카메라맨, 성우, 아나운서 등 다양한 직업을 체험해보고 공연예술의 극작가, 의상디자이너, 특수분장사 등의 진로 탐색 기회를 제공한다. ICT 분야로 SW 코딩교육, 3D 프린팅 등 전시 및 강의가 진행됐다.

충북도교육청 관계자는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양질의 교육 서비스와 진로직업교육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는 충북농업기술원, 충북대학교, 한국교통대학교, 공주대학교,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재)충북문화재단, ㈜MBC충북, (사)한우성우협회, 충청북도약사회, 사회적기업 ㈜새움 등이 참여했다.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