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

[2018학년도 수능] 수학, “가형 3, 4점 문항 난도차 있어 중·상위권 변별력↑” (스카이에듀)



입시업체 커넥츠 스카이에듀가 2018학년도 수능 수학영역에 대해 “가형은 6, 9월 모의평가와 작년 수능에 비해 다소 어렵게 출제되었고, 나형은 어려웠던 작년 수능과 비교했을 때도 조금 어려운 수준”이라고 분석했다. 

정용관 커넥츠 스카이에듀 총 원장은 “가형에선 20번, 21번, 30번 문항이 신유형 문제로 출제되었다”면서 “3점 문항과 4점 문항과의 난이도 격차가 있어서 중위권과 상위권의 변별력이 확보된 시험이었다”고 총평했다. 이와 함께 “종합적 사고력과 추론 능력을 묻는 문항이 모의평가 때 보다 많이 출제되어서 체감 난이도가 높아지고 시간이 부족했을 것”이라는 전망도 내놨다. 

이어 정용관 총 원장은 수학 나형에 대해 “6, 9월 모의평가에 비해 종합적인 사고력을 요구하는 고난이도 문항들이 출제되어 학생들의 체감난이도는 조금 높아졌을 것”이라면서 “특히 20번, 21번, 29번, 30번 문항들의 난이도가 높아 이 문항들이 상위권 학생들의 변별력을 결정지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다만 고난도 문항 외에 나머지 문항은 지난해 수능 및 올해 9월 모의평가와 유사한 형태의 기본 문항이 다수 출제돼 크게 어렵지 않았을 것으로 봤다. 

다음은 커넥츠 스카이에듀가 꼽은 수학 가형 및 나형의 주요 문항이다. 

<수학 가형> 
1. 20번 : 공간도형에서 점과 평면과의 위치관계를 잘 이해해야 풀 수 있는 문항이다. 지금까지 출제되었던 공간도형 문제들과 비교하였을 때 표현이 생소하여 학생들이 문제를 파악하는 데 있어 어려움이 있었을 것으로 생각된다. 

2. 21번 : 로그함수와 미분을 활용하는 문항으로 역함수 미분을 정확하게 이해하고 있어야 풀 수 있다. 주어진 조건에 맞는 그래프의 개형을 그리고 미분을 통하여 직선과 로그함수와의 관계를 파악해야 한다. 또한 역함수의 미분법을 이용해야 하는 발상을 생각하기가 쉽지 않은 문항이다. 

3. 29번 : 좌표공간에서 평면과 구의 위치관계에 대한 이해를 묻는 문항이다. 평면과 구가 만나서 생기는 원에 대한 이해가 있어야 문제를 풀 수 있고, 공간벡터의 내적을 활용하는 문항이다. 

4. 30번 : 가장 난이도가 높은 문항으로 주어진 조건에 맞는 함수 그래프 개형을 추론을 해야 하는 문항이다. 문제에서 주어진 조건을 파악하기가 힘들고 또한 함수의 개형을 추론을 하여 극소가 되는 점들을 찾아 나가는 과정이 매우 힘든 문제이다. 추론 능력이 뛰어난 학생들이 문제를 풀기 유리한 문제이다. 

<수학 나형> 
1. 20번 : 주어진 조건을 이용하여 4차함수의 그래프 개형을 파악해야 하는 문항이다. 

2. 21번 : 함수의 대응관계 및 합성함수가 존재하는 조건에 대한 이해가 필요한 고난도 문항이다. 

3. 29번 : 미분가능성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조건을 만족하는 그래프와 접선의 위치관계를 이해할 수 있어야 한다. 

4. 30번 : 조건을 만족하는 그래프를 구간에 따라 나누어 그리면서 규칙성을 파악하여 극한값을 구하는 고난도 문항이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