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

[2018학년도 수능] 영어, “3~4문제로 1등급 경계 나눠질 것” (이투스)



입시업체 이투스가 2018학년도 수능 영어영역에 대해 “전체적으로 전년도 수능과 유사한 수준”이라면서 “3~4문제 정도가 변수로 작용할 수 있는 시험이어서 평소 학습량에 따라 1등급 경계가 나누어질 전망”이라고 밝혔다. 


김병진 이투스 교육평가연구소장은 “신유형은 없었고, 어려웠던 지난 9월 모의평가보다는 쉬웠다”라면서 “영어영역은 올해가 첫 절대평가 시행인데, 일정한 변별력을 확보하려고 했던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