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직장인 70.9%, 시간 부족하다 느껴… ‘원 없이 잠자기’ 가장 원해



직장인 10명 중 7명이 자신이 타임푸어, 즉 ‘시간거지’라고 느끼는 것으로 드러났다. 자신이 타임푸어라고 느끼는 직장인들은 이 때문에 ‘건강관리’와 ‘대인관계’를 포기하고 있다고 답하기도 했다. 만약 온전한 하루의 여유시간이 주어진다면 무엇을 하겠냐는 물음에 늦잠, 낮잠 등 ‘원 없이 잠자기’가 1위를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대표 윤병준)가 “최근 2030직장인 1162명을 대상으로 ‘타임푸어’를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잡코리아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직장인의 70.9%가 ‘나는 타임푸어, 즉 시간거지’라고 느낀다고 답했다. 잡코리아는 이같은 응답이 성별보다는 결혼 여부에 따라 다르게 나타났다고 밝혔다. 성별로 보면 남성은 70.9%, 여성은 71.0%로 차이가 없다고 봐도 무방했지만, 기혼 직장인의 경우 74.2%로 미혼 직장인(68.5%)에 비해 다소 높게 나타났다. 

직장인들은 자신이 타임푸어라서 포기한 것(*복수응답, 이하 응답률) 1위에 ‘체력·건강관리’(49.6%)를 꼽았다. 2위는 ‘대인관계’(46.0%)가 차지한 가운데, ‘자기계발’(37.5%)과 ‘충분한 휴식’(37.3%)이 근소한 차이로 3, 4위에 올랐다. 이어 △취미·여가(29.9%) △외모관리(25.2%), △땡(칼)퇴근(24.0%) △연애·데이트(18.7%), △평일 가족과의 식사(14.9%)를 포기했다는 응답도 뒤따랐다. 

잡코리아는 자신이 타임푸어라고 여기지 않더라도 평소 시간이 부족하다고 느끼는 직장인은 보다 많았다고 밝혔다. ‘평소 시간이 부족하다는 생각을 하는지’를 묻자 무려 89.1%의 직장인이 ‘그렇다’고 답한 것. 

직장인들은 언제 가장 시간이 부족하다고 느낄까? 잡코리아 설문조사에 참여한 직장인들은 ‘아침에 일어날 때’(28.0%) 가장 시간이 부족하다고 답했다. ‘일요일 밤’(19.8%)과 ‘출근 준비·출근할 때’(10.6%) 시간이 부족하다는 답변이 2, 3위를 차지하며 눈길을 끌었다. 이밖에 △퇴근 후 살림, 육아 등 할 일이 쌓여있는 집안에 들어설 때(10.1%) △자녀, 가족과 함께 온전히 시간을 보내지 못하고 있다고 느낄 때(10.0%) △주중에 처리하지 못한 일을 주말에 하고 있을 때(8.5%)도 시간이 부족하다고 느끼고 있었다. 

직장인들이 부족한 시간을 보충하는 방법을 살펴본 결과, ‘주말·휴일에 몰아서 한다’가 39.9%(*복수응답 결과, 이하 응답률)로 1위를 차지했다. 또 ‘늦게 자거나 일찍 일어나는 등 잠을 줄인다’(28.9%), ‘우선순위를 세워 중요한 일부터 처리한다’(27.5%)가 차례로 2, 3위를 차지했다. 이밖에도 △식사를 거르거나 대충 때운다(18.8%) △한꺼번에 여러가지 일을 동시에 처리한다(18.6%) △안되는 건 그냥 포기해 버린다(17.7%)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한편 잡코리아는 직장인들에게 하루의 온전한 여유시간이 주어진다면 무엇을 가장 하고 싶은지를 물었다. 질문 결과 직장인들은 가장 하고 싶은 것으로 ‘늦잠, 낮잠 등 원 없이 자기’(22.7%)를 1위에 꼽았다. 2위는 ‘당일치기 여행’(14.8%)이, 3위는 ‘철저하게 아무 것도 하지 않고 빈둥거리기’(14.1%)가 각각 차지했다. 

▶에듀동아 유태관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