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

놀이부터 가상체험까지…미래형 체험 놀이터 ‘헬로! 마이디노’ 개최



‘헬로! 마이 디노(Hello! My Dino)’는 “아날로그와 디지털 기술을 융합해 지금껏 만나보지 못했던 미래형 체험 놀이행사로 오는 12월 26일 서울 대학로 홍익대 아트센터에서 오픈한다”고 3일 전했다.

‘헬로! 마이 디노’는 아이들이 직접 만든 공룡과 함께 뒹굴고 던지고 뛰어 놀 수 있는 교육형 체험 놀이터다. 

△에어바운스로 만든 올록볼록 '공룡동산'과 △티라노 공룡에게 공을 던져 아이 공룡을 구하는 ‘아기공룡구하기’ △아이들이 직접 그린 공룡이 스크린 속 공룡나라에서 살아나 움직이는 ‘내가그린공룡’ △큐브를 쌓는 모양에 따라 각기 다른 공룡이 나타나는 ‘디노큐브’ △공룡 뜰채로 바다에 빠진 공룡을 구하거나 좋아하는 공룡으로 변신해보는 ‘공룡이될거야’ △공룡 모자 직접 만들기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헬로! 마이 디노’ 스튜디오에서는 다양한 공룡을 배경으로 아이들과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또 촬영된 사진은 순서대로 디지털 포토월에 나타난다. 4인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룡 정글 래프팅 VR게임은 보트처럼 생긴 기구를 타고 정글을 탐험할 수 있다. 

이 행사는 12월 26일부터 대학로 홍익대학교 아트센터 제1전시장에서 만나 볼 수 있으며, 입장료는 소인 1만8000원, 대인 1만3000원이다. 24개월 미만은 무료입장이며 VR공룡래프팅은 별도 이용금액(3000원)이 있다. 

▶에듀동아 박재영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