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

[2018 정시 경쟁률] 경희대 의예과 3.35대 1로 최고 경쟁률(8일 오후 5시)

2018학년도 정시모집 가군 경희대 시간대별 경쟁률(8일 오후 5시 기준)



2018학년도 정시모집 원서접수 마감을 하루 앞둔 8일, 경희대가 오후 5시를 기준으로 발표한 실시간 경쟁률에 따르면, 가군 수능100% 전형(서울캠퍼스)의 평균 경쟁률은 1.09대 1이다.

현재 가군 수능100% 전형에서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학과는 의예과다. 23명 모집에 77명이 지원해 3.35대 1의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그 뒤를 따르는 학과는 한의예과(인문)로 12명 모집에 31명이 지원해 2.58대 1의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 

그밖에도 △17명을 모집하는 치의예과가 1.47대 1 △12명을 모집하는 한약학과가 1.17대 1 △9명을 모집하는 약과학과가 0.67대 1 △14명을 모집하는 간호학과(자연)가 1.57대 1로, 약과학과를 제외하면 의학 관련 계열의 경쟁률이 평균 경쟁률보다 다소 높게 나타나고 있다. 

인문․사회계열에서는 1대 1에 못 미치는 경쟁률을 보이는 학과가 여전히 많은 가운데 △국어국문학과(9명) 1.22대 1 △사학과(7명) 1.14대 1 △철학과(10명) 1.4대 1 △언론정보학과(11명) 1대 1 △의상학과(12명) 1.08대 1 △지리학과(인문-7명) 1.29대 1 △간호학과(인문-13명) 1.38대 1로 1대 1 이상의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 

반면 자연․공학계열에서는 대부분의 학과가 1대 1 이상의 경쟁률을 기록 중이며, 정보디스플레이학과(17명)만 0.88대 1의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한편 가군 실기포함 전형에서는 2명을 모집하는 기악과(관악-Tenor Trombone)의 경쟁률이 9.5대 1로 가장 높다.

경희대는 9일(화) 오후 6시에 정시 원서접수를 마감한다. 

▶에듀동아 김수진 기자 genie8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