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올림픽

평창·강릉 즐길거리 한눈에…'문화올림픽 프로그램북' 나왔다

          ▲ 평창 문화올림픽 프로그램북


전 세계 스포츠 제전이자 문화 축제인 평창동계올림픽의 문화행사를 소개한 '2018 평창 문화올림픽 프로그램북'이 22일부터 배포된다.
 
국·영문 2종으로 제작된 프로그램북에는 올림픽 개최지인 평창, 강릉과 인근 도시들의 풍성한 즐길거리가 한눈에 파악할 수 있게 정리돼 있다.
 
100여쪽 분량의 책자는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을 전후해 펼쳐질 문화행사를 공연, 전시, 인문·체험, 교육, 축제, 올림픽 현장 프로그램으로 나눠 분야별 추천 프로그램을 소개한다.
 
프로그램북을 살펴보면 문화올림픽의 무대는 예상 밖으로 다양하다. 올림픽 경기장 인근에 조성된 라이브사이트(공연·체험·응원 공간), 문화ICT관, 전통문화관, 강릉아트센터 등 문화공간은 물론 솔향수목원, 경포대 등 자연공간에서도 다채로운 행사들을 접할 수 있다.
 
프로그램북은 문화체육관광부와 강원도가 제작했으며, 서울과 강원 주요 역사와 공항 비치대, 서울 도심 주요 커피 매장과 강릉 커피거리 내 주요 매장, 강릉과 평창 경기장 주변 곳곳에 비치된 안내부스 등에 비치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평창문화올림픽 공식 웹사이트(www.pyeongchang2018.com/ko/culture/index)와 공식 블로그(blog.naver.com/2018cultureolympiad)를 통해 온라인으로도 관련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올림픽은 전 세계인에게 우리의 문화의 다양성과 창의성을 보여줄 기회"라며 "문화올림픽이 방문객들에게 경기 관람과 더불어 또 하나의 재미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 평창 문화올림픽 프로그램북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