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한국교원대 교육박물관, 청주시민과 함께하는 교육문화 페스티벌 4차


한국교원대학교 교육박물관은 청주시민과 함께하는 교육문화 페스티벌 ‘한국교원대에 찾아 온 조선마술사’ 공연을 25일(목) 개최했다.  
   
이번 공연은 △청주 지역 주민은 물론 △세종 △오송 △천안 △대전 등 인근 각지에서 관람객들이 찾아왔으며, 마술 공연도 함께 선보였다. 이와 더불어 샌드 아트(sand art)와 국악 연주를 선보이며 관객들이 무대에 참여할 수 있게끔 했다.  
   
이번 공연은 ‘어머니에 대한 그리움’을 주제로 진행됐다. 관람객 인터뷰에서 △“너무 좋은 공연이었고, 최고였다” △“마술만 하는 줄 알았는데 샌드 아트에 국악까지 더해져 볼거리 가득, 유익했다” △“아이들도 너무 좋아하고 감동적이다” △“다음 공연 또 언제하나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교육박물관 측은 “앞으로도 지역 문화 선도 기관으로서 수준 높은 교육 프로그램과 행사, 강좌, 공연 등을 통해 청주시의 문화‧예술교육 발전을 선도할 것이며 행복 가족 만들기에 앞장 설 것이다”고 전했다.  
   
   
▶에듀동아 박재영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