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알바몬 추천 이달의 단기알바, 백화점 big3 설 아르바이트 1만5000여명 채용!


롯데백화점이 배송 인력을 중심으로 설 아르바이트 인력을 5000여명 채용한다고 밝힌 가운데 신세계백화점 5000여명, 현대백화점 4800여명 등 주요 대형백화점 3사의 아르바이트 채용 인력만 1만5000여명으로 예상된다. 설 선물 수요가 늘 것으로 예상하는 유통업계를 중심으로 단기 아르바이트 채용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 역시 알바몬 사이트에 등록되는 주요 설 단기 아르바이트 채용공고를 따로 분류해, ‘2018 설날 단기 알바채용관’을 마련했다. △유통점‧마트 △백화점‧면세점 △농수산‧청과‧축산 △배달 △포장‧선별‧분류까지 업종별 설날 알바 채용정보를 제공한다. 알바몬 설날알바 채용관은 설 연휴 마지막 날인 2월 18일(일)까지 알바몬앱과 모바일 알바몬, 알바몬 웹 사이트에서 이용할 수 있다.

   

가장 많은 단기 아르바이트 일자리를 찾을 수 있는 분야는 역시 주요 대형 유통점과 백화점의 설 행사 아르바이트로 유통업계에서는 전국 각 지점 점포와 물류센터에서 근무할 아르바이트생 채용이 잇따르고 있다. 설 배송과 관련한 △물류/배송 알바가 주를 이루는 가운데, △설 선물세트와 제수용품 판매를 위한 판촉 아르바이트 △전산입력 △상품 주문 접수 △해피콜 업무 등도 모집 중이다. 급여는 맡는 업무에 따라 다르게 책정되며, 업무 성격에 따라 보건증 제출, 관련 자격증 제출 등의 별도 지원 자격이 따른다.

   

제조업체에서도 판매판촉 아르바이트를 많이 고용하지만, 이보다 앞서 제작/포장 아르바이트생 모집이 이루어진다. 선물용품 등 설 용품 제조업체에서는 △직접 상품을 제조 △포장 △분류를 위한 단기 아르바이트를 모집한다. 짧은 기간 내에 물량을 소화하기 위해 주말근무, 연장근무가 이어지기도 하며 이에 따른 수당은 지급된다.  

   

명절을 전후로 선물 및 각종 상품 배송이 급증하는 주요 택배회사와 물류회사에서는 △물류/배달 아르바이트 채용과 함께 △포장 단순 노무 △물류센터 입출고 알바 등의 단기 알바가 이어진다. 또 인터넷 쇼핑몰 등을 중심으로 단기 전산 입력 알바, 전화 주문 상담 등의 아르바이트도 심심치 않게 찾아볼 수 있다. 

  

2월에는 설 특수와 함께 발렌타인데이, 졸업식 등의 아르바이트 시즌 이슈도 있다. 사탕바구니 등 선물 포장/제작 아르바이트, 꽃다발 등 기념품 판매판촉 아르바이트 등도 2월 내내 심심치 않게 찾아볼 수 있다. 희망하는 키워드로 알바몬 검색창에 직접 입력하여 원하는 알바를 찾아보거나, 알바몬 날짜별 단기 알바 서비스를 이용하면 내가 원하는 날짜에만 일할 수 있는 아르바이트를 확인, 지원할 수 있다.

   

변지성 알바몬 팀장은 “명절맞이 단기 아르바이트는 길게는 2~3주, 짧게는 단 하루에 이르는 짧은 기간 동안 많은 일을 집중 처리해야 하다 보니 연장근무 수당, 휴일 수당 등이 포함돼 평소보다 짭짤한 급여를 기대할 수 있다는 게 특징”이라고 밝혔다. 특히 “판매판촉 알바는 주부 등 가족단위 고객을 상대해야 한다거나 운송물류 알바는 일정 수준 이상의 운전경력을 요하는 등의 업무 특성상 다른 때와 비교해 중장년층이 일할 기회가 열려 있다”고 전했다.  


▶에듀동아 박재영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