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습

[진로 고민 Q&A] 하고 싶은 일이 너무 많아서 고민이예요

직업흥미검사와 청소년 직업적성검사로 능력 발휘 분야를 알아보자



진로 탐색이 중요하다는 데에는 많은 학생들이 공감을 표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로 자신의 진로를 찾으려고 하다 보면 여러 가지 문제와 제약에 부딪치게 됩니다. 어떤 진로를 잡을 것인지, 내 흥미를 어떻게 찾아야 하는지, 학과는 어떻게 선택해야 할지, 직업 정보를 어디서 찾아야 하는지, 하고 싶은 게 너무 많은데 그중 어떤 일을 선택해야 하는지, 반대로 하고 싶은 게 너무 없는데 어떻게 해야 하는지 같은 것들입니다.


이런 고민을 해결해 주기 위해 [진로 고민 Q&A]에서는 학생들의 진로 고민과 해결 방법을 구체적인 사례를 통해 상세하게 소개합니다. 이 코너가 진로 탐색에 나선 학생들에게 유익한 나침반이 되길 기대합니다.

Q. 안녕하세요, 제가 하고 싶은 건 정말 많아요. 작가가 되어서 소설도 쓰고 싶고, 쇼콜라티에가 되어서 초콜릿도 만들고 싶고, 빵도 만들고 싶어요. 메이크업아티스트나 헤어스타일리스트, 패션스타일리스트가 되어 화장법도 배우고 싶고... 심리상담사가 되어 사람들의 심리를 치료해주고도 싶고, 일러스트레이터가 되어서 돈도 많이 벌고 싶어요.

하고 싶은 일도, 직업도 많은데 그보다 먼저 고등학교와 대학교를 고민해야 합니다. 더군다나 학과는 어떤 직업을 갖기 전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기 전에 먼저 결정해야 하다 보니, 정말 고민이 됩니다. 어떻게 해야 할까요?

A. 소리님, 안녕하세요? 워크넷 상담게시판에 올리신 글 잘 읽어보았습니다. 이루고 싶은 꿈은 많은데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지 못하셔서 고민이시군요. 끊임없이 자신의 꿈을 그려보고, 또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기 위해 워크넷 직업흥미검사를 하고, 이렇게 상담을 받고자 하는 소리님의 진지한 모습에 박수를 보내요.

이번 직업흥미검사는 소리님이 관심이 있는 흥미분야와 직업, 그리고 활동을 통해 가지고 있는 자신감 등을 보여주는 검사입니다.

소리님은 예술형&관습형(AC유형)으로, 높은 예술형의 특성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예술형은 창의적이고 독창적이며 개방적이고 자유로운 사고의 특성을 가지고 있답니다.

작가, 제빵사, 쇼콜라티에, 메이크업아티스트, 헤어스타일리스트, 패션스타일리스트, 심리상담사, 일러스트레이터, 도서관 사서, 문학평론가 등의 직업이 예술형에 속하지요. 소리님이 그려보는 미래의 모습이 다양한 것은 이러한 예술형의 자유롭고 창의적인 흥미 특성에서 비롯되었다고 볼 수 있을 거예요.

물론 우리는 생애를 통해 단 몇 개의 직업만을 가지게 되겠지만, 만족스러운 직업선택을 위해서는 청소년기에 다양한 꿈을 꾸고, 다양한 노력을 해보는 것이 바람직해요. 이번 검사결과를 토대로 소리님의 이러한 다양한 꿈 중에서 도 어떠한 것이 자신과 더 잘 어울리는지 알아볼 수 있으면 좋겠지요.

특히 자신의 관심 분야에 대한 자신감도 높은 편이어서 진로를 탐색해 가는 과정에서 매우 큰 힘을 얻으실 수 있을 거예요.

직업흥미검사와 청소년 직업적성검사로 능력 발휘 분야를 알아보자
흥미검사 결과 중 기초흥미분야에서, 예술형(A유형) 중에서도 미술과 문학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보이지요. 소리님이 가지고 있는 대부분의 꿈이 여기에 속해요. 다만 심리상담사는 사람을 만나 서로 대화하고 공감하고 돕는 일로, 사회형(S)이 높게 요구되는 분야랍니다. 이와 비슷하게 메이크업 아티스트, 헤어스타일리스트 등도 사람들을 상대하는 일이라서 사회형이 높을 경우 접근하기가 쉽지요.

현재 사회형 점수가 낮은 것은 고정된 것은 아니지만, 현재의 흥미유형으로 더 쉽게 꿈꿔볼 수 있는 직업이 작가, 제빵사, 쇼콜라티에, 패션스타일리스트, 일러스트레이터, 도서관 사서, 문학평론가 등이지요.

우선 이번에 검사하신 직업흥미검사와 연관하여 청소년 직업적성검사를 해보시길 권합니다. 다양한 흥미 분야 중 특히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분야를 알게 될 거에요. 또한, 꿈꾸고 있는 다양한 직업들이 실제 현장에서 어떻게 이루어지고 있는지 워크넷 직업정보검색 메뉴를 통해 탐색해보는 것도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출처: 워크넷 진로상담 사례가이드





<저작권자 © 에듀진 나침반36.5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