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세뱃돈에도 세대차이…초등생 5만원 vs 성인 1만원

설날 세뱃돈으로 초등학생들은 5만원이 적당하다고 생각하는 반면 성인들은 1만원이면 충분하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교육콘텐츠 전문회사 스쿨잼이 지난 1일부터 11일까지 초등학생 1241명과 성인 226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세뱃돈으로 5만원을 받는 것이 적당하다고 응답한 초등학생이 21.4%로 가장 많았다. 


3만원은 19.9%로 근소한 차이로 2위를 차지했다. 이어 2만원(19.2%), 1만원(17.6%) 등 순으로 집계됐다. 기타 의견으로는 ‘금액과 상관없이 다른 형제자매들과 차별 없이 받았으면 좋겠다’는 답이 있었다. 




이에 반해 성인 응답자의 45%는 초등학생의 세뱃돈으로 1만원이 적당하다고 답해 초등학생과 인식 차이를 보였다. 


이어 3만원(21.7%), 2만원(17.7%), 5만원(7.9%) 등 순으로 조사됐다. 특히 성인들은 대부분 저학년의 경우 1~2만원, 고학년의 경우 3~5만원이 세뱃돈으로 적당하다고 답했다. 


초등학생이 세뱃돈으로 생각하는 평균 금액은 3만6000원, 성인이 세뱃돈으로 생각하는 평균 금액은 2만원으로, 초등학생이 받기를 바라는 세뱃돈 평균 금액이 1만6000원 더 높았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