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대전시 한밭교육박물관, 정월대보름맞이 민속 한마당 개최


대전시 한밭교육박물관은 “무술년 정월대보름을 맞아 ‘2018 정월대보름맞이 민속 한마당’을 오는 2월 27일(화)부터 3월 4일(일)까지 개최한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박물관을 찾은 관람객의 풍요와 건강을 기원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윷놀이 △제기차기 △투호 던지기 등 우리 고유의 민속놀이와 △호두 △땅콩 △밤 등 부럼 나눔 행사 등으로 진행된다.

   

또한, 가족과 함께 한지와 대나무로 새해 소망을 담은 연을 만든 후, 소망연을 날려보는 가족체험 행사도 오는 3월 3일(토) 마련되어 있다. 

   

민속놀이와 부럼 나눔 행사는 박물관을 방문하는 사람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소망연 날리기 체험은 2월 20일(화)부터 한밭교육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가족 단위로 신청할 수 있으며 선착순이다. 

   

김미란 한밭교육박물관 학예연구실장은 “정월대보름은 예로부터 액운을 물리치고 한 해의 풍년을 기원하는 중요한 명절”이라며 “이런 아름다운 전통을 직접 체험해 봄으로써 우리 전통문화의 소중함을 깨닫고 즐거운 추억의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한밭교육박물관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학예연구실로 전화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에듀동아 박재영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관련기사

언론사 주요뉴스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