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용기·투지·평등' 이달 초중고교서 평창 패럴림픽 계기교육

교육부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를 맞아 7일부터 21일까지 2주간 초·중·고교생을 대상으로 계기교육을 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계기교육은 패럴림픽의 역사와 가치, 장애 인식개선을 주제로 각 학교에서 창의적 체험활동과 교과 시간에 진행된다.

학생들은 한계를 극복하는 용기와 강인한 정신력을 바탕으로 한 투지, 타인에게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감화, 장애인과 비장애인 간 평등 등 패럴림픽의 4대 가치를 생각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교육부는 이와 별도로 학생 8만명이 패럴림픽 경기 관람과 문화체험에 참가함에 따라 강원도 평창 대관령중학교에 '교육부 현장지원단'을 두고 학생들의 진로체험학습을 도울 계획이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