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초등

서울시교육청 오디세이학교, 각종학교로 정식 개교

올해 3월 1일자로 ‘각종학교’로서 정식 개교한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 소속 오디세이학교(교장 조중기)는 오는 3월 5일(월) 14시 하자센터 ‘하하허허홀’에서 오디세이학교 입학생과 학부모·교사 등 200여 명이 참가하는 ‘2018학년도 고교자유학년제 오디세이학교 입학식’을 연다. 또 오디세이학교는 올해부터 덴마크 등 교육 선진국들과 학생 교류도 진행한다.

지난 2015년에 처음 도입된 오디세이학교는 지난 3년 동안 시범운영해 왔으며, 올해 각종학교로 개교한 뒤 90명의 학생을 첫 입학생으로 맞이했다. 오디세이학교는 지금까지 서울시교육청의 사업 프로그램 형태로 운영되어 지속 가능성과 안정성에 대한 보완 필요성이 제기되어왔다. 오디세이학교 관계자는 “올해 이 학교가 각종학교로 정식 개교함으로써 지속적인 운영 근거와 발전 가능성을 확보한 셈”이라고 평가했다.

오디세이학교는 또한 올해부터 서울시교육청과 덴마크 애프터스콜레연합회가 체결한 업무협약(MOU)에 따라 덴마크 아이스비예르후스 애프터스콜레와 전환교육 교류를 진행한다.

1차로 지난 1월 29일부터 2월 8일까지 오디세이학교 3기 학생·교사 10여명이 덴마크를 방문해 교류학습을 실시하였다.

교류학습에 참여한 한 학생은 “주중에는 애프터스콜레 교육과정에 참여하고 주말에는 홈스테이를 하면서 덴마크의 ‘행복 교육’을 온 몸으로 체감하였다.”며, “덴마크에서의 경험을 오디세이학교 학생·교사들과 공유하기 위해 그 내용을 <우리도 행복할 수 있어>라는 자료집으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올해 5월에는 덴마크의 학생과 교사들이 한국을 방문해 오디세이학교 학생들과 교류할 예정이며, 2019년 1월에는 오디세이학교의 학생과 교사들이 덴마크를 방문해 교류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입학식에서는 오디세이학교 입학생들이 준비한 △모둠별 발표 ‘내가 꿈꾸는 오디세이학교’ △오디세이학교에 임하는 학생들의 각오와 기대 영상 △오디세이 입학생 합창 등이 진행된다.

오디세이학교 관계자는 “학생들이 오디세이학교를 만들어가는 주체임을 깨닫도록 입학생들로 하여금 스스로 입학식을 만들도록 했다.”며, “입학생들이 스스로 입학식을 만드는 것은 오디세이학교의 전통이 되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오디세이학교의 교육과정은 공통교육과정과 선택교육과정으로 이루어진다. 공통교육과정은 배움의 힘과 생각의 근육을 키우는 과목으로 구성되며, 선택교육과정은 배움의 사다리가 되는 특색 있는 과목으로 이루어진다.

서울시교육청은 △다양하고 체계적인 교육과정의 운영 △지역사회 협력 및 타 시·도교육청과의 정책 교류 △국내・외 전환학년교육과정과의 교류 등을 통해 고교자유학년제 오디세이학교가 공교육의 새로운 혁신 모델로 확대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