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전남대, 봄나들이 가족차량에 캠퍼스 무료 개방



전남대학교가 봄나들이 시민들과 방문차량에 대해 캠퍼스를 무료 개방한다.

전남대학교는 “주말·휴일인 오는 7~8일 이틀 동안 광주(용봉)캠퍼스를 방문하는 상춘객들에게 주차요금을 받지 않기로 했다”고 오늘(4일) 밝혔다.  

전남대학교 캠퍼스에는 지난주부터 △벚꽃 △목련 △개나리 등이 만개한데 이어 △디기탈리스 △알스트로메리아 △팬지 등 초화류까지 줄줄이 꽃을 피우면서 상춘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또 교내 곳곳에 산재한 철쭉이 붉은 꽃망울을 터뜨리기 시작하는가 하면, △느티나무 △메타세콰이어 △백합나무 등 2만여 그루의 큰 키 나무들이 신록을 더해가며 아름다운 실루엣을 연출하고 있다.

여기에다 전남대 후문과 인접한 광주 북구청 광장에는 봄꽃 15만본까지 전시돼 봄나들이에 나선 시민들의 즐거움을 더하고 있다. 
   
이에 전남대는 이번 주말과 휴일에 캠퍼스를 방문하는 시민들이 더욱 늘 것으로 보고, 학교 방문차량에 대해 주차비를 받지 않는 등 전면 개방하기로 했다. 또 나들이객들의 안전과 편의 제공을 위해 캠퍼스 수시 순찰과 환경미화 활동도 강화하기로 했다.  

정병석 총장은 “대학은 학문의 전당이지만, 아름답게 가꿔온 캠퍼스를 시민들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잠시나마 무료 개방하기로 했다”며 “가벼운 마음으로 가족들과 함께 산책하는 힐링의 공간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이혜민인턴 기자 edudonga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