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험

전체기사 보기

조선의 숨결이 살아있다! #궁스타그램

알면 알수록 더욱 아름다운 경복궁 이야기

몇 해 전부터 SNS에서 10대, 20대 젊은 층을 중심으로 한복을 입고 사진을 찍는 ‘한복 체험’이 유행하고 있다. 지금은 한국을 방문하는 외국 관광객들 사이에서도 한국의 전통과 문화를 몸소 체험할 수 있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체험의 배경으로 등장하는 대표적인 장소가 바로 ‘궁’이다. 화려하고 웅장한 건축물은 선이 고운 한복과 어우러져 예쁜 모습을 담고, 소중한 추억을 만들기에 제격인 장소다. 그러나 궁은 단순히 ‘예쁜 공간’이 아니다. 궁의 웅장하고 아름다운 모습 속에는 그 당시를 살아갔던 우리 선조들의 생활뿐만 아니라 그들의 생각과 감성까지도 고스란히 담겨 있다. 이번에 소개할 궁은 ‘경복궁’으로, 경복궁을 중심으로 조선 궁궐의 모습과 특징을 살펴보려고 한다. 수능이 끝나고 만약 한복체험을 계획하고 있다면 이 글을 꼼꼼히 읽은 뒤 궁궐 여행을 떠나보자. 단순한 ‘예쁨’을 넘어 감동을 자아내는 궁의 ‘가치’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경복궁의 정전, 근정전 광화문을 들어서면 가장 먼저 보이는 웅장하고 거대한 건물이 바로 ‘근정전(勤政殿)’이다. 왕이 문무백관을 참석시켜 왕의 즉위식, 신년하례식, 외국사신의 영접, 왕세자 즉위식 등 국가 공식 행사나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