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전체기사 보기

수험생, 수능 끝나고 ‘아르바이트’ 제일 하고싶어… ‘외식·음료’ 알바 선호해

지난 23일(목)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른 수험생들은 수능시험 후 가장 하고 싶은 일로 ‘아르바이트’를 꼽았다. 수험생들은 패밀리레스토랑 및 프렌차이즈 카페 아르바이트 등으로 대표되는 ‘외식·음료’ 업종 아르바이트를 가장 하고 싶은 아르바이트 업종으로 선정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대표 윤병준)이 2018학년도 수험생들을 대상으로 ‘수능시험 후 하고 싶은 일’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해당 조사에는 2018학년도 수험생 561명이 참여했다. ‘입시 전형이 끝난 후, 아르바이트를 할 의향이 있나요?’라는 질문에 설문에 참여한 수험생 중 98.8%가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이들에게 가장 하고 싶은 아르바이트 업종이 무엇인지 물었다. 그 결과 패밀리레스토랑 및 프랜차이즈 카페 아르바이트로 대표되는 ‘외식·음료’ 업종 아르바이트를 하고 싶다는 답변이 59.6%로 1위에 올랐다. 다음으로 놀이공원, 영화관 알바 등이 포함된 ‘문화·여가·생활(47.3%)’ 업종에서 근무하고 싶다는 답변이 이어졌다. 반면 ‘생산·건설·운송(1.8%)’, ‘고객상담·리서치·영업(1.1%)’ 분야 알바를 하고 싶다는 답변은 1% 대로 낮았다. 알바몬 설문조사에서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