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

전체기사 보기

‘벼락치기’ 어려운 독서활동, 준비는 지금부터!

고 1,2를 위한 독서활동 대비법 ① 인문계열 편

《2018학년도 수능이 한 달도 채 남지 않았다. 이제 고3이 되는 고2는 물론, 고2가 되는 고1도 본격적으로 수험생의 마음가짐을 가져야 할 때. 특히 ‘학생부종합전형’의 확대 기조가 계속됨에 따라 미리미리 비교과 활동을 준비해둘 필요가 있다. 고1, 2때 비교과 활동 내역을 채워두지 않으면 추후 수시 지원 시 ‘텅 빈’ 학생부 때문에 고초를 겪을 수 있기 때문. 다양한 비교과 활동 중 대학에서 특히 눈여겨보는 것은 ‘독서활동’이다. 학생의 논리력과 사고력은 물론, 전공적합성까지 두루 평가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많은 분량의 책을 읽어야하는 독서활동은 절대로 ‘벼락치기’가 불가능하다. 지금부터 독서활동 준비를 시작해야 학생부는 물론 자기소개서와 면접에서 남다른 강점을 드러낼 수 있는 것이다. 그렇다면 어떤 책을 어떻게 읽는 것이 좋을까? 손요한 쏜자소서컨설팅 대표의 도움을 받아 △문과생 필독 도서 △이과생 필독 도서 △그리고 지원 모집단위에 대한 전공적합성을 드러낼 수 있는 도서를 통해 독서활동 ‘완전 정복’ 비법을 살펴본다.》 학교생활기록부의 ‘독서활동사항’은 내신과 수능 공부로 바쁜 고교생들에게 다소 부담스러운 영역이다. 평균 200~300페이지




배너

지금은 토론중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