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7.9℃
  • 흐림강릉 29.1℃
  • 흐림서울 28.1℃
  • 흐림대전 28.1℃
  • 구름많음대구 31.6℃
  • 구름조금울산 32.0℃
  • 광주 27.6℃
  • 구름조금부산 30.8℃
  • 흐림고창 26.8℃
  • 흐림제주 27.5℃
  • 흐림강화 26.6℃
  • 구름많음보은 27.9℃
  • 흐림금산 27.3℃
  • 구름많음강진군 32.1℃
  • 구름조금경주시 33.8℃
  • 구름많음거제 29.9℃
기상청 제공

입시 뉴스

[에듀팡 체육뉴스] 장애 학생 ‘체육 특수학교’ 국내 첫 설립

URL복사

 

[한국교육신문 김예람 기자] 체육 분야에 재능있는 장애 학생들이 전문적인 체육교육을 받을 수 있는 체육교육 특화 특수학교의 설립이 최초로 추진된다. 
 

교육부는 28일 한국교원대 부설 체육 중·고등 특수학교 설립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체육 특수학교는 체육 분야에 소질을 가진 장애학생들을 전국 단위로 모집해 장애인 체육인재 양성 및 전문선수 육성을 위한 전문적이고 체계화된 교육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2025년 3월 개교를 목표로 총 464억 원의 예산이 지원된다. 21학급 규모의 수업용 건물과 기숙사동, 체육관동(수영장 포함) 건립을 위해 올해는 19억5000만 원을 지원한다.
 

교육부는 부설 유·초·중·고교와 종합교육연수원을 운영 중인 한국교원대에 체육 특수학교를 설립하면 예비·현직교원의 특수교육과 통합교육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데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했다. 
 

교육부는 이밖에도 장애학생들이 차별받거나 소외되지 않고 재능을 펼칠 수 있도록 국립대학의 인적·물적 자원과 연계해 특화된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국립대 부설 특수학교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한국교원대 외에도 2024년 3월 개교를 목표로 공주대 부설 직업교육 특수학교, 부산대 부설 예술교육 특수학교 설립이 추진되고 있다.
 

전진석 교육부 학생지원국장은 “한국교원대에 설립될 부설 체육 중·고등 특수학교가 공주대, 부산대 부설 특수학교와 함께 장애학생의 재능을 고려한 특수교육의 새 모형을 만들어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