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0.6℃
  • 구름조금강릉 15.8℃
  • 구름많음서울 11.5℃
  • 구름많음대전 11.5℃
  • 연무대구 12.1℃
  • 구름조금울산 14.7℃
  • 구름많음광주 14.1℃
  • 구름많음부산 16.4℃
  • 구름많음고창 12.0℃
  • 흐림제주 13.7℃
  • 구름많음강화 10.1℃
  • 구름조금보은 11.7℃
  • 구름많음금산 11.8℃
  • 구름조금강진군 14.8℃
  • 구름많음경주시 14.9℃
  • 구름조금거제 13.1℃
기상청 제공

입시 뉴스

[에듀팡 주택정보] 오피스텔X빌라 관리도 쉽게! 모바일 관리사무소 ‘관리비책’

URL복사

오피스텔X빌라 관리도 쉽게! 모바일 관리사무소관리비책

 

이미지=관리비책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주거문화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 집이 일터이자 취미공간으로 자리잡은 만큼 보다 안락하고 쾌적한 공간이 되어야 한다는 사회적 분위기가 형성된 것이다. 이러한 분위기 속에서 오피스텔, 빌라와 같은 비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 관리를 쉽게 처리하도록 돕는 플랫폼 ‘관리비책’이 론칭돼 눈길을 끈다.

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인 아파트와 달리 오피스텔, 빌라의 경우 비의무관리대상 주거형태로, 체계적인 관리시스템을 기대하기 어려웠다. 이러한 문제점을 포착, 한국주택정보(유성국, 이윤곤 공동대표)가 비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 관리에 특화된 ‘관리비책’을 개발했다.

‘관리비책’을 통한 서비스는 관리비 수납, 건물 하자 위탁 관리 이렇게 크게 두 가지로 나뉜다. 먼저 관리비 수납 서비스는 관리비 계산, 입주자 고지, 수납 등 일련의 처리 과정을 자동화해 시간 단축을 할 수 있게 돕는다. 예를 들어 빌라 입주자 대표 한 사람이 관리비를 계산하고 수납하는 데 매달 3일 남짓한 시간이 필요했다면 ‘관리비책’을 사용하면 1시간만 쓰면 되니 연간 30배의 시간 단축 효과를 볼 수 있어 효율적이다. 뿐만 아니라 플랫폼 상에서 카드를 등록하면 관리비를 현금계좌이체가 아닌 카드로도 결제할 수 있어 편하다.

또한 건물 하자 위탁 관리 서비스를 갖춰 편리함을 강화했다. 보통 빌라는 하자 보수가 필요할 시 입주자 1명이 대표로 관리 업체를 알아보고 선정해야 한다. ‘관리비책’은 문제를 신고 받으면 관리 업체와 연결해주어 입주자 대표의 수고를 덜어준다. 특히 신고 받은 문제를 플랫폼 내 경쟁 입찰에 등록하면, 이에 지원한 업체 중 한 곳을 선정해 일을 진행할 수 있다. 체계적이고 합리적인 과정 덕분에 경제적일 뿐 아니라 안심하고 하자 보수를 맡길 수 있다.

한국주택정보의 유성국 대표는 “오피스텔, 빌라 등 비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은 관리체계의 사각지대에 있는 것과 다름없다”며 “관리비책이 관리상의 애로사항을 해결해주는 디지털 관리 사무소로, 입주자들의 주거만족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오피스텔이나 빌라에 거주하면서 보다 편리한 주거공간을 만들고자 한다면 카카오채널에서 ‘관리비책’ 또는 ‘한국주택정보’ 라고 검색하고 친구추가를 하면 서비스 사용이 가능하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