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3 (수)

  • 맑음동두천 7.6℃
  • 구름많음강릉 11.0℃
  • 맑음서울 8.9℃
  • 맑음대전 7.9℃
  • 맑음대구 11.4℃
  • 맑음울산 12.1℃
  • 맑음광주 9.3℃
  • 맑음부산 13.8℃
  • 구름조금고창 6.2℃
  • 맑음제주 12.1℃
  • 맑음강화 8.5℃
  • 맑음보은 5.1℃
  • 맑음금산 5.6℃
  • 맑음강진군 6.4℃
  • 맑음경주시 9.1℃
  • 맑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입시 뉴스

[에듀팡 인터뷰] 디지털대성, 수능 자연계 수석받은 학생 비결 전해

기사 이미지

“좋은 결과를 얻게 돼 기쁩니다, 지난 1년간 해왔던 노력들이 보상받는 기분입니다.”

디지털대성이 2022학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자연계열 전국 수석을 차지한 조진혁군의 소감과 고득점 비결을 22일 전했다.

조군은 이번 수능에서 국어와 수학, 탐구 3개 영역 가운데 2점짜리 국어 한 문항만 틀려 298점을 획득했다. 수학에선 미적분을, 과학탐구 영역에선 화학 I, 생명과학 I를 선택해 총점 434점을 얻었다. 디지털대성은 “전국에 한명뿐인 수능 만점자가 사회탐구 영역을 선택한 점을 고려하면 조 군이 자연계열 전국 수석인 것”이라고 설명했다.

코로나19 사태탓에 어수선해진 공부 환경 속에서도 조군은 ”매일 국어, 수학, 과탐 순으로 공부하며 환경 변화에 신경 쓰지 않고 현재 공부하고 있는 내용에만 집중하려 노력했다”고 말했다.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었던 가장 결정적인 공부 비법에 대해서는 “시험에 대한 부담감을 없애기 위해 많은 실전 모의고사를 풀었다”며 “잠은 충분히 자되 하루도 빠짐없이 공부하는 것을 원칙으로 삼은 것이 좋은 성적을 얻게 된 가장 중요한 요인이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조군은 이번 수능에서 영어와 한국사 모두 만점을 받았다. 특히 한국사는 평소 조군이 취약했던 영역으로, 모의고사 등에서 거의 찍다시피 하며 늘 3~4등급을 받던 과목이었다. 단기간에 성적 급상승을 위해 주변 추천으로 대성마이맥 권용기 강사의 인강을 들었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

더불어 그는 “인강을 들을 때는 실제 수업을 듣는 것처럼 집중력을 최대한 잃지 않으려 노력했고, 복습이 필요한 부분이나 잘 모르는 부분이 있으면 북마크 기능을 활용해 며칠 주기로 계속 복습했다”며 자신만의 인강 활용 방법을 전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