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2.9℃
  • 구름조금강릉 25.4℃
  • 구름많음서울 25.2℃
  • 흐림대전 24.6℃
  • 흐림대구 25.4℃
  • 흐림울산 25.4℃
  • 구름조금광주 27.1℃
  • 구름많음부산 25.7℃
  • 구름조금고창 27.6℃
  • 구름조금제주 28.7℃
  • 맑음강화 22.6℃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4.0℃
  • 흐림강진군 27.8℃
  • 구름많음경주시 24.6℃
  • 흐림거제 27.3℃
기상청 제공

교육

세종 도원초 강미애 교장, ‘꿈의 속도로 걸어가라’ 출판기념회 13일 개최

오는 13일 비오케이아트센터에서
초대 세종교원단체총연합회장 3년 역임...‘미래인재와 함께하기 위한 시도할 것’
3월 1일자 명예퇴직 이후 세종시교육감 출마의 뜻 밝혀

 

세종 도원초 강미애 교장(전 세종교원단체총연합회장)이 에세이 ‘꿈의 속도로 걸어라' 출판 기념회를 13일 세종 비오케이아트센터에서 2시부터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종의 학생들이 우리나라와 세계의 미래를 이끌 수 있는 인재로 만드는 것'을 자신의
교육 목표라고 밝힌 강미애 교장은 그동안 평생교육자의 삶의 이야기를 담은 저서 ’꿈의 속도로 걸어라‘에 교직생활의 단편적인 서사를 담아냈다고 한다.

이 책에서 세종교총 회장으로서 충남교총과 세종교총의 분리, 세종교총 단독법인 설립, 여러 기관과의 MOU체결 및 교사들을 위한 소식지 배포 등을 하며 교원들의 권리와 복지 증진 또한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와의 지속적 교류 등 지난 3년 동안의 이야기도 담겨져 있다.

 

강 교장은 "​미래의 학교는 학생들이 풍부한 자료창고에 자유로이 접근하는 정보 시스템을 통해 지식을 찾고, 이를 지식의 구조화로 만들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 그 역할 중 하나"라며 우리 학생들의 '미래, 꿈, 감동'이 달라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학교 그리고 교육은 학생들이 학습에 대한 흥미와 성장을 만들도록 도움을 주는 기관이며 그 안에서 활동을 하고 있는 미래인재는 정보를 잘 활용하고 최신의 정보 기술들을 함께 만들어가며 이끌어나가 인재들을 꿈꾸게 하는 곳이 학교여야 한다”는 주장을 펼쳤다.


 

그는 또한 교직에 임하면서 갖고 있던 생각도 소개하며 “나의 교육의 방향은 학생들에게 ‘꿈, 감동. 추억’을 만들어 주는 것”이라며 “어릴 적, 학창시절의 추억들로 나의 유년 시절은 자유롭고 행복했다고 우리들은 말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래서일까? 나는 디지털 교육보다는 아날로그 교육을 좋아한다. 특히, 아이들을 체험하게 하거나, 놀이하는 영역에서는 더욱 그렇다”고 말했다.

 

한국 교원단체총연합회 이사이자 현재 세종 도원초 교장을 역임하셨던 강미애 선생님의
더 많은 이야기를 들고 싶다면 2월 13일 오후 2시, 세종 비오케이 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들을 수 있다고 전했다.

오는 13일 출판 기념회에도 많은 관심과 기대가 있지만 3월 1일 이후 강미애 교장의 새로운 도전과 행보에도 기대를 해 본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