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4.8℃
  • 구름조금강릉 29.4℃
  • 구름조금서울 24.9℃
  • 구름조금대전 26.3℃
  • 맑음대구 27.3℃
  • 맑음울산 25.1℃
  • 맑음광주 25.9℃
  • 맑음부산 23.8℃
  • 맑음고창 24.4℃
  • 맑음제주 24.0℃
  • 구름많음강화 18.6℃
  • 맑음보은 24.3℃
  • 맑음금산 24.1℃
  • 맑음강진군 26.3℃
  • 맑음경주시 28.8℃
  • 맑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매거진

유은혜, 역대 최장수 교육부 장관 됐다

-2018년 10월 2일 취임…오늘로 1242일째
-1241일 재임한 이규호 전 장관 제쳐

URL복사

기사 이미지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4일로 역대 최장수 교육부 장관 기록을 세웠다./조선일보DB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역대 최장수 교육부 장관에 이름을 올렸다.

24일 교육계에 따르면, 지난 2018년 10월 2일 제59대 교육부 장관으로 취임한 유 부총리는 이날 재임 1242일을 맞았다. 역대 교육부 장관 가운데 최장기 재임 기록이다. 이전 최장수 교육부 장관은 1980년 5월 22일부터 1983년 10월 14일까지 1241일동안 재임했던 이규호 전 장관이다.

그간 정치권에서는 유 부총리의 6·1 지방선거 출마설이 꾸준히 제기됐다. 교육부 장관에서 물러나 차기 경기도지사 자리에 도전한다는 내용이었다.

지방선거 출마를 위한 공직 사퇴 시한은 선거 90일 전인 다음달 3일까지. 그러나 유 부총리는 예상을 뒤엎고 지난 16일 불출마 의사를 밝혔다.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 속에 학교 현장을 진두지휘하는 교육부 장관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기 때문이다.

당시 유 부총리는 정부세종청사에서 진행된 새 학기 학교 방역 관련 브리핑에서 “교육부 장관으로서 우리 아이들의 안전과 학교를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게 저의 소명”이라며 “문재인 정부의 국무위원회 한 사람으로서 대통령과 함께 마지막까지 소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조선에듀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