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목)

  • 흐림동두천 27.4℃
  • 흐림강릉 32.7℃
  • 서울 29.6℃
  • 대전 31.2℃
  • 구름많음대구 32.3℃
  • 구름많음울산 30.7℃
  • 광주 29.3℃
  • 구름많음부산 27.8℃
  • 흐림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34.3℃
  • 구름많음강화 25.6℃
  • 구름많음보은 30.9℃
  • 흐림금산 29.8℃
  • 구름많음강진군 29.1℃
  • 구름많음경주시 31.1℃
  • 구름많음거제 28.0℃
기상청 제공

뉴스

서울 저소득층 학생에 ‘교육급여·교육비’ 650억원 지원

-18일까지 초·중·고 교육급여·교육비 지원’ 신청
-전년 대비 지원금 108억, 수혜 인원 3만명 늘어

URL복사

올해 저소득층 가정 학생 약 13만명에게 초·중·고 교육급여와 교육비 650억원이 지원된다. 지원금액은 전년 대비 108억원, 지원 인원은 3만여 명이 증가했다.

 

서울시교육청은 오는 18일까지 저소득층 가정 학생을 대상으로 ‘초·중·고 교육급여와 교육비 지원’ 집중 신청기간을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교육급여는 기초생활보장제도의 하나로 교육활동 지원비, 무상교육 제외학교 재학시 입학금·수업료·교과서 대금 등을 지원받을 수 있는 금액이다.

 

교육비는 시도교육청 예산에 맞춰 지원하는 사업이다. 입학금, 수업료, 학교운영지원비, 고교 급식비, 방과후 학교 자유수강권, 인터넷 통신비를 받을 수 있다.

 

올해 서울시교육청 교육급여와 교육비 지원 예산은 650억원으로, 학생 약 13만명이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올해는 학비, 기숙사비, 앨범비의 입학전형별 차등 지원을 폐지해 중위소득 60% 이하 학생은 입학전형과 관계없이 모두 지원받을 수 있다. 

 

학교운영지원비는 지난해 38만 7200원보다 늘어난 연 73만 1000원 한도 내에서 받을 수 있다.

 

고등학생의 경우 소규모테마형 교육여행비와 수련활동비를 기존 차상위계층만 받을 수 있었던 것에서 중위소득 60% 이하까지 확대해 지원한다.

 

방과후학교 자유수강권은 기존 중위소득 60% 이하 학생들만 받았지만, 올해는 중위소득 70% 이하로 확대됐다.

 

오는 6월에는 교육급여 수급자를 대상으로 ‘교육급여 학습특별지원금’ 지원 사업도 시행된다.

 

출처: 조선에듀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